단독선두 장하나,공동 2위 전인지·김세영<코츠 챔피언십 1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6-02-04 11:02  

단독선두 장하나,공동 2위 전인지·김세영<코츠 챔피언십 1R>

2016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의 유력한 신인왕 후보인 전인지(22·하이트진로)가 데뷔 첫날부터 선두권을 질주했다.

전인지는 4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오칼라의 골든 오칼라 골프장(파72·6,541야드)에서 열린 LPGA 투어 코츠 챔피언십 1라운드에서 버디 4개로 4언더파 68타로 공동 2위에 올랐다.

지난해 메이저대회인 US여자오픈에서 우승,LPGA 투어 출전권을 얻은 전인지가 LPGA 투어 회원으로서 공식 참가하는 첫 무대다.

작년 LPGA 투어 신인왕을 거머쥔 김세영(23·미래에셋)도 공동 2위다.

김세영은 버디 7개를 잡았지만 보기 3개를 적어냈다.

장하나(24·비씨카드)는 이들을 3타 차로 따돌리며 단독선두에 올랐다.



장하나는 버디만 7개를 쓸어담아 7언더파 65타를 치고 단독 선두를 차지, 데뷔 첫 승 기대감을 부풀렸다.

퓨어실크 바하마 클래식에서 우승, 2016시즌을 힘차게 출발한 김효주(21·롯데)는 버디 2개와 보기 1개로 1언더파 71타를 적어내고 공동 29위를 기록했다.

`디펜딩 챔피언` 최나연(29·SK텔레콤)은 버디 1개, 보기 1개로 이븐파 72타를 적고 공동 38위로 1라운드를 마쳤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