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넥신, 중국에 530억규모 판권이전 계약 체결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6-02-16 09:47  

제넥신, 중국에 530억규모 판권이전 계약 체결

신약개발업체인 제넥신이 중국 제약기업에 개발중인 빈혈치료 신약후보물질(GX-E2)에 대한 판권을 이전하는 계약을 체결했습니다.

제넥신은 중국 제약기업인 상하이 포순(Shanghai Fosun Pharmaceuticals)의 자회사(Shanghai ChemoWanbang Biopharma)에 자체 개발중인 빈혈치료 신약후보물질(GX-E2)의 중국판권을 이전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습니다.

이번 계약은 초기 계약금을 포함해 총 약 530억원(445만달러)이며, 치료제로 개발해 시판시에는 로열티에 대한 추가 수익을 거두게 됩니다.

빈혈치료 신약후보물질(GX-E2)은 바이오베터(바이오개량신약)으로 보건복지부의 첨단의료기술개발사업으로 선정돼 제넥신과 녹십자 공동으로 국내 임상 2상시험을 진행 중입니다.

경한수 제넥신 대표는 "제넥신의 플랫폼 기술인 hyFc를 활용한 빈혈 치료제를 통해 수많은 중국의 환자들에게 도움이 됐으면 한다"며 "우수한 조혈호르몬(EPO) 치료제를 공급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습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