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유리-서준영-박하나, 초만원 엘리베이터 삼자대면...`배신의 삼각 로맨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6-02-16 09:58  

이유리-서준영-박하나, 초만원 엘리베이터 삼자대면...`배신의 삼각 로맨스`


이유리-서준영-박하나, 초만원 엘리베이터 삼자대면...`배신의 삼각 로맨스`

[손화민 기자]‘천상의 약속’ 이유리-서준영-박하나가 보기만 해도 아찔한 ‘풍전등화’ 배신의 삼각 로맨스에 불을 지핀다.

이유리-서준영-박하나는 KBS2 저녁일일드라마 ‘천상의 약속’(극본 김연신, 허인무/연출 전우성/제작 네오엔터테인먼트)에서 각각 출장 상차림 사업을 통해 홀로 딸을 기르고 있는 생활력 강한 이나연, 나연과 결혼식까지 올렸으나 야욕을 위해 재벌가 딸인 세진을 택한 강태준, 당차고 도도한 재벌 3세 장세진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다.

이와 관련 이유리-서준영-박하나는 17일 방송될 13회 분에서 아슬아슬한 ‘삼자대면 일보직전’ 장면을 선보여 안방극장에 긴장감을 불러일으킬 전망이다. 극중 이유리가 탑승한 엘리베이터 안에 서준영과 박하나가 함께 타고 있는 장면을 통해서다.

설상가상으로 이유리는 서준영이 미국이 아닌 한국에 있다는 사실을 모르고 있는 상태이다. 서준영 역시 자신과 결혼식까지 올린 이유리가 같은 장소에 있다는 것을 알지 못한 채 새 연인 박하나를 보호해주고 있다. 특히 발 디딜 틈도 없는 초만원 엘리베이터 속 인파로 인해 힘들어하는 박하나를 위해 서준영이 양손으로 박하나 만을 위한 공간을 만드는 등 폭풍매너를 펼쳐낸다.

급기야 서준영은 애정을 담은 눈빛으로 박하나를 꼭 껴안으며 ‘달달 허그’를 하는가하면 행복한 미소까지 지어내는 모습으로 시선을 모으고 있다. 이유리-서준영-박하나 등 만나서는 안 될 세 사람이 서로의 존재에 대해 눈치 챌 수 있을지 시청자들의 손에 땀을 쥐게 만들 예정이다.

이유리-서준영-박하나의 ‘삼자대면 일보직전’ 장면은 지난 6일 경기도 안양시 동안구 평촌동 한림대학교 성심병원에서 진행됐다. 이 장면의 특성상 세 사람은 다수의 인원들로 북적이는 초만원 엘리베이터에서 열연을 펼쳐야 했던 터다. 엘리베이터라는 한정된 공간 때문에 단 한 번에 촬영이 끝나야했던 만큼 세 사람은 더욱 감정 몰입에 신경을 기울였다.

더욱이 많은 보조출연자들 사이의 산만함 속에서 이유리는 어떤 상황도 알지 못하는 무덤덤한 표정을 지어야했고, 서준영과 박하나는 깊은 감정이 요구되는 애정의 아이콘택트와 포옹을 이어가야 했던 상태이다. 하지만 세 사람은 오롯이 자신들의 캐릭터와 연기에만 집중, 자연스러운 장면을 완성시켰다.

제작사 네오엔터테인먼트 측은 “이유리-서준영-박하나의 얽히고설킨 운명의 삼각관계가 본격 가동되면서, 드라마의 재미가 극대화 될 전망”이라며 “매회 반전을 거듭하는 흥미진진한 스토리 전개가 기다리고 있다. 앞으로도 매일같이 본방사수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KBS2 저녁일일드라마 ‘천상의 약속’ 11회분에서는 태준(서준영)과 세진(박하나)의 관계가 본격적으로 드러났다. 태준이 세진과 함께 미국 유학을 떠난 이후 나연(이유리)에 대한 마음을 접고 세진과 연인관계로 발전한 것이다. 이후 드라마 말미에 입국장에서 애타게 태준을 찾아 헤매는 나연의 모습이 펼쳐져, 시청자들의 안타까움을 폭발시켰다. ‘천상의 약속’ 12회 분은 16일(오늘) 오후 7시 50분에 방송된다.


blu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