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스하키] 안양한라 이리베버 감독, 안양시 명예시민증 수여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6-04-06 19:52  

[아이스하키] 안양한라 이리베버 감독, 안양시 명예시민증 수여

▲사진 = 안양시청

`안양한라아이스하키팀`(이하 안양한라)을 2015-2016 아시아리그 정상으로 이끈 이리베버 감독(48세)이 안양시 명예시민이 됐다.

안양시는 5일 오후 7시 안양실내체육관에서 열린 `팬들과 함께하는 안양한라 통합우승 축하연`에서 이리베버 안양한라 감독에게 안양시 명예시민 증서를 수여했다.

안양시 명예시민 증서는 지역발전에 기여하고 시의 명예를 드높인 내·외국인에게 수여하는 것으로, 체코 국가대표 출신인 이리베버 감독은 지난 2014년 8월부터 안양한라 지휘봉을 맡아 탁월한 지도력으로 선수들 기량향상에 주력했다.

특히 이달 3일 러시아 유즈노사할린스크에서 펼쳐진 홈팀 사할린과의 게임을 5대3으로 승리하며 안양한라를 2015∼2016 아시아리그 정상에 올려놓는데 결정적 역할을 했다. 이번 쾌거는 2년 연속 정규리그 우승과 2015∼2016 아시아리그 6년 만의 통합우승이기도 하다.

이리베버 감독은 이로 인해 안양시민들에게 큰 자긍심을 심어주고 시의 위상을 드높였다는 점을 인정받아 이날 안양시 명예시민 증서의 주인공에 선정됐다.

이필운 안양시장은 축하연에서 감독 명예시민증과 선수단에 대한 꽃목걸이를 수여하고 "안양한라가 우승할 수 있었던 원동력은 감독의 지도력을 바탕으로 선수단과 코칭스태프 모두가 똘똘 뭉쳤기 때문"이라며 연고지인 안양의 위상을 드높인 이리베버 감독에게 축하와 감사의 말을 건넸다.

한편, 안양한라는 지난 2004년 9월부터 안양을 프랜차이즈 지역연고지로 채택해 안양체육관아이스하키장을 홈구장으로 사용하고 있다.

안양시 또한 아이스하키 저변확대에 기여한 공로로 아이스하키 아시아리그 2015∼2016시즌 베스트 하키타운에 선정되는 등 한국을 대표하는 아이스하키 메카로 발돋움하고 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