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컬러로 완성한 벚꽃놀이 커플룩 연출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6-04-08 15:34  

트렌드 컬러로 완성한 벚꽃놀이 커플룩 연출


꽃피는 4월 여기저기서 들려오는 봄꽃 소식에 가만히 앉아만 있을 수는 없는 일. 진해 군항제를 시작으로 제주 왕벚꽃축제, 여의도 벚꽃축제 등 전국적으로 벚꽃 축제가 시작됐다. 조금 특별한 봄나들이 룩을 연출하고 싶다면 SS16 트렌드 컬러로 꼽힌 세레니티와 로즈쿼츠를 활용하면 어떨까. 세레니티와 로즈쿼츠는 푸른 하늘과 부드러운 분홍빛 벚꽃이 생각나는 파스텔 계열의 색상으로 봄나들이에 제격이다.

깨끗함과 순수, 희망 등 긍정적이고 청량한 느낌을 주는 푸른색의 세레니티 컬러는 누구에게나 친숙한 색상일 뿐 아니라 심리적으로도 안정과 균형감을 주는 컬러다. 특히 성별이나 피부색을 떠나 누구나 무난하게 잘 어울리는 컬러이기 때문에 커플룩으로 제격. 그레이, 블랙, 화이트 등 어느 컬러와도 조화롭게 잘 어울려 커플룩을 처음 도전해보는 초보 커플들도 연출하기 쉽다는 장점이 있다. 누구나 한 벌쯤 가지고 있는 은은한 워싱의 라이트블루 데님 소재 아이템을 선택하면 세레니티 컬러 의상을 따로 구입하지 않아도 손쉽게 세레니티 커플룩을 연출 할 수 있다.

벚꽃을 연상시키는 분홍빛의 로즈쿼츠 컬러는 입는 이의 취향에 따라 다양한 분위기로 변신이 가능하다. 또한 따뜻하면서도 부드러운 느낌을 주기 때문에 여성은 물론 남성들도 활용하기 쉬워 봄나들이 커플룩으로 연출하기 좋다. 파스텔 톤 컬러가 다소 부담스럽다면 따뜻한 톤의 무채색 컬러 아이템을 함께 매치하면 보다 모던한 무드를 연출할 수 있다. 세련되고 밝은 분위기를 연출하고 싶은 커플이라면 베이지 컬러나 브라운 컬러 등의 의상을 톤온톤으로 매치하면 된다.
라코스테의 관계자는 “이번 시즌 키 컬러인 세레니티와 로즈쿼츠로 트렌디한 커플룩을 연출하고 싶다면 화려한 무늬나 강렬한 원색의 아이템이 들어간 액세서리는 피는 것이 좋다. 옷 자체의 컬러가 돋보일 수 있는 모노톤의 아이템과 함께 스타일링할 것을 추천한다”며 “ 요즘은 데칼코마니처럼 똑같이 입는 커플룩은 자칫 촌스러워 보일 수 있으니 컬러 자체로만 통일감을 주는 연출하는 것이 좋겠다”고 전했다. (사진=라코스테)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