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등학생 `키 줄고 뚱뚱`, 식품별 운동량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6-04-09 13:45   수정 2016-04-09 14:36

고등학생 `키 줄고 뚱뚱`, 식품별 운동량은?


우리나라 청소년들의 평균 키는 커졌지만 몸무게는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교육부는 지난해 4월부터 9월까지 전국 764개 초·중·고교 학생 8만4815명을 대상으로 `2015년 학생 건강검사 표본’을 분석한 결과, 초등학생과 중학생의 평균 키는 커진 반면 고등학생의 평균 키는 정체되거나 줄었고 비만 학생의 비율이 크게 증가했다고 밝혔다.

초등학교 6학년 남학생 평균키는 151.4㎝로, 2005년 149.1㎝였던 것과 비교해 커졌다. 초등학교 6학년 여학생의 키 역시 151.9㎝로 2005년 150.3㎝이었던 데 비해 컸다.

중학교 3학년 남학생의 평균키는 169.7㎝였다. 이는 2005년 168.5㎝이었던 것보다 증가했다. 중3 여학생 키는 159.8㎝로 2005년 159.3㎝보다 커졌다.

그러나 고3 남학생 키는 173.5㎝로 2010년 173.7㎝, 2005년 173.6㎝였던 데 비해 작아졌다. 고3 여학생의 키 역시 160.9㎝로 2010년 160.9㎝, 2005년 161.0㎝과 비교해 정체하거나 줄었다.

평균 몸무게는 초등학교 6학년 남학생이 46.6㎏, 여학생 45.2㎏이었고 중3 남학생이 62.3㎏, 여학생이 54.4㎏이었다.

고3 남학생은 69.4㎏, 여학생은 57.1㎏으로 집계돼 10년 전과 비교해 증가했다. 학생 비만율은 15.6%로 전년보다 0.6%포인트(P) 늘어났고 이 중 고도비만 비율이 2005년 0.78%에서 두 배 가까운 1.6%를 기록했다.

교육부 관계자는 건강검사 항목에 비만학생 대상 항목을 추가해 관리하는 방안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고도비만 증가에 대해 잘못된 식습관과 운동-수면 부족 등을 원인으로 꼽고 있다.

한편, 식품별 운동량이 관심을 모은다. 청소년들이 좋아하는 초코 과자는 약 228칼로리로, 섭취시 걷기 40분이 요구된다.

(사진=MBC 뉴스 캡처)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