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박` 장근석-여진구, 2인2색 카리스마로 전광렬 잡을까? `재미 쏠쏠`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6-04-19 13:01  

`대박` 장근석-여진구, 2인2색 카리스마로 전광렬 잡을까? `재미 쏠쏠`


배우 장근석과 여진구가 `대박`에서 2인2색 카리스마를 뽐내며 전광렬과 대립각을 세웠다.
지난 18일 전파를 탄 SBS 월화드라마 `대박`에서는 백대길(장근석 분)과 연잉군(여진구 분)이 이인좌(전광렬 분)와 격렬한 싸움을 벌였다.
이날 방송에서 백대길은 이인좌를 투전판으로 유인했고 이인좌는 백대길이 파놓은 함정에 빠져 하마터면 손목이 잘릴 뻔했다. 하지만 연잉군이 투전패를 급습하자 이인좌는 가까스로 손목을 지킬 수 있었다.
연잉군은 즉시 이인좌를 체포했지만, 이인좌는 연잉군이 생각했던 것보다 뿌리깊은 권력과 인맥을 가지고 있었기에 금세 풀려나고 말았다. 하지만 연잉군은 이인좌를 결코 포기하지 않겠다는 듯 이를 가는 모습을 보였다.
이처럼 장근석은 밝은 성격을 지녔지만 모진 풍파를 겪으며 풍운아가 됐고, 여진구는 복잡한 심경을 지닌 연잉군을 안정된 연기로 표현하며 극에 대한 시청자들의 몰입도를 끌어 올리고 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