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방 딴따라` 혜리, 덕선이 연기만 잘하나? 어색한 연기 `논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6-04-21 07:51   수정 2016-04-21 08:02

`첫방 딴따라` 혜리, 덕선이 연기만 잘하나? 어색한 연기 `논란`


‘첫방 딴따라’ 혜리가 불안한 연기를 선보였다.
`첫방 딴따라` 혜리는 20일 방송된 SBS 새 수목드라마 ‘딴따라’에서 동생 강민혁(하늘)이 성추행 누명을 쓰자 오열했다.
`첫방 딴따라` 혜리(그린)은 하늘의 생활기록부를 읊으며 "하늘인 절대 그런 짓을 저지를 아이가 아니다"라고 외쳤다. 결국 하늘이 성추행혐의 판결을 받자, 혜리는 눈물을 보였다.
`첫방 딴따라` 혜리의 눈물 연기에 시청자 반응은 엇갈렸다. 네티즌들은 "`응답하라, 1988`에서는 덕선이 빨로 반은 먹고 들어갔는데" "딴따라는 좀 아닌 것 같다" "혜리 덕선이 연기만 잘하는 듯" "좀 더 지켜 봅시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지성 혜리 주연의 ‘딴따라’는 엔터테인먼트 업계를 배경으로 매니저의 일과 사랑을 그린다. `딴따라` 1회 시청률은 6.2%로 동시간대 꼴찌를 차지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