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막영애15’ 라미란, 결코 미워할 수 없는 매력으로 그려낸 `新캐릭터`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7-01-04 10:08  

‘막영애15’ 라미란, 결코 미워할 수 없는 매력으로 그려낸 `新캐릭터`



tvN ‘막돼먹은 영애씨 시즌15’의 라미란이 안방극장에 공감을 이끌며 힐링을 선사했다.

4일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어제(3일) 라미란이 출연한 tvN 월화드라마 ‘막돼먹은 영애씨 시즌15’(이하 막영애15)가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라미란은 워킹맘과 진상甲(갑) 직장동료 라미란으로 분해, 생활밀착형 연기로 인물의 감정을 유연하게 그려내며 빛나는 존재감을 드러냈다”고 전했다.

라미란은 ‘막영애15’에서 이전 시즌에 이어 낙원사 디자인팀 부장 라미란 역을 맡아, 워킹맘의 애환과 해고 위기에 맞서는 캐릭터를 열연했다. 실직한 남편을 대신해 생계와 가사, 육아까지 모두 책임져야 하는 인물로서, 회사 업무처리와 자식 뒷바라지를 동시에 해내려 아등바등하는 현실적인 고충을 그려내며 시청자들의 높은 공감을 얻었다.

이어 각박한 세상 속 치열할 수밖에 없는 삶의 ‘희로애락’을 리얼한 표정으로 연기하며, 보는 이들에게 한층 더 가슴으로 다가가는 이야기를 전달했다. 특히, 한 푼이라도 절약해보려 얼굴에 철판을 깔 수밖에 없는 상황을 오히려 유머러스하게 그려내며 `웃픈`열연을 펼친 것.

또한 현실을 반영하는 명대사로 보는 이들의 코끝을 찡하게 하며 힐링과 위로를 건네기도 했다. 이렇듯 라미란은 진상, 밉상, 궁상 캐릭터이지만 결코 미워할 수 없는 매력으로 안방극장을 사로잡았다.

또 라미란은 주변을 환하게 밝히는 매력으로 함께 촬영하는 배우들과 화기애애한 현장 분위기를 자아내며, 그 호흡이 그대로 브라운관을 통해 드러날 수 있게 했다. 이처럼 라미란은 생활밀착형 열연을 통해 결코 미워할 수 없는 매력으로 시청자에게 웃음과 감동을 선사하며 빛나는 존재감을 발산했다.

이에 시청자들은 " 라미란 없는 ‘막영애’는 이제 상상할 수 없다!”, “막영애를 가장 막영애답게 만들어준 라미란의 활약 최고였다!”, “리얼한 연기로 선사한 웃음과 눈물! 이번 시즌에서 라미란의 존재감 빛 발한 듯!“ 등 뜨거운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라미란이 출연한 tvN 월화드라마 ‘막영애15’는 지난 3일 20회를 끝으로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