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최신뉴스

이태곤 폭행 시비 목격자 "이태곤, 무방비 상태에서 폭행당해"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7-01-11 08:44  

이태곤 폭행 시비 목격자 "이태곤, 무방비 상태에서 폭행당해"


배우 이태곤의 폭행시비 목격자가 당시 상황을 밝혔다.
지난 10일 방송된 SBS `본격연예 한밤`에서는 지난 7일 새벽 폭행 사건에 휘말린 이태곤를 집중조명했다.
목격자는 "이태곤씨가 늦게 왔다. 닭 한 마리만 튀겨 달라고 했다. 주변 테이블에 술 마시던 두 남자가 이태곤이 계산을 마치자 따라가서 비아냥 거리고 손가락질을 했다"며 "이태곤이 `내가 연예인이라 우습게 보이니?` 하니까 무방비한 상태에서 때렸다"고 밝혔다.
이태곤 지인 역시 "순찰자도 왔는데 티가 날 정도로 다쳤다. 얼굴도 부었다"고 했다"며 "안 때렸으니 안 때렸다고 말하는 거다"고 입장을 전했다.
현재 폭행 상대방은 쌍방 폭행이라고 주장하는 상황이다. 경찰은 "여부를 확인해야 한다. CCTV나 목격자 얘기를 듣고 쌍방 폭행으로 갈지 정당방위로 갈지 결정할 거다"고 답했다.

한국경제TV  디지털뉴스부  김주리  기자

 yuffie5@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GOLD PLUS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