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최신뉴스

김경숙 이화여대 전 학장 특검 출석…청문회 때와 사뭇 다른 초췌함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7-01-12 10:25   수정 2017-01-12 11:07

김경숙 이화여대 전 학장 특검 출석…청문회 때와 사뭇 다른 초췌함




`비선 실세` 최순실씨의 딸 정유라씨의 이화여대 입학 및 학사 특혜 의혹을 수사 중인 박영수 특별검사팀이 12일 의혹의 핵심 인물인 김경숙 전 신산업융합대학장을 소환 조사했다.


김 전 학장은 이날 오전 9시 47분께 모자를 쓴 초췌한 얼굴로 특검팀 사무실이 있는 강남구 대치동 D 빌딩에 도착했다.


피의자 신분으로 나온 김 전 학장은 여러 의혹에 대한 취재진의 질문에 "검찰(특검)에 가서 얘기할게요"라고 짤막하게 답하고 조사실로 향했다.


김경숙 전 학장이 특검팀에 소환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김 전 학장은 정씨가 2014년 9∼10월 부정한 방법으로 이대 체육특기자 전형을 통과하고 이듬해 수업 출석과 과제 제출을 부실하게 하고도 학점을 따는 등 온갖 특혜를 누리도록 한 데 깊숙이 관여한 의혹이 있다.


특검팀은 이대가 정씨에게 각종 특혜를 준 과정을 김 전 학장이 주도했고 최경희 전 총장은 이를 승인했으며 남궁곤 전 입학처장과 류철균(필명 이인화) 디지털미디어학부 교수는 집행한 것으로 보고 있다. 남궁 전 처장과 류 교수는 업무방해 등의 혐의로 구속된 상태다.


특검팀은 김 전 학장이 학사 비리를 주도한 정황이 있음에도 의혹을 강하게 부인하는 등 죄질이 나쁘다고 보고 그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할 방침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최순실 게이트를 조사하는 국회 국정조사특별위원회는 9일 김 전 학장을 최 전 총장, 남궁 전 처장과 함께 청문회 위증 혐의로 특검에 고발했다.

한국경제TV  디지털뉴스부  김현경  기자

 khkkim@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GOLD PLUS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