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임당, 빛의 일기’ 송승헌, 묵직한 존재감으로 무게중심 잡는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7-02-08 13:45  

‘사임당, 빛의 일기’ 송승헌, 묵직한 존재감으로 무게중심 잡는다



짧은 등장만으로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극하며 기대감을 높인 송승헌이 드디어 본격 등장한다.

SBS 수목 스페셜드라마 ‘사임당, 빛의 일기’(이하 사임당) 측은 8일 방송되는 5회부터 본격 등장을 앞두고 있는 송승헌의 현장 스틸 컷을 공개했다.

송승헌은 짧은 등장에도 불구하고 광기어린 카리스마와 순애보 어린 절절한 눈빛으로 묵직한 존재감을 발산하며 강렬한 연기 변신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운평사 학살 사건을 기점으로 아역에서 성인으로 바통터치 하면서 5회 부터 송승헌이 전면에 등장해 이영애와 함께 극을 이끌어갈 예정이다.

공개된 사진 속 송승헌은 한 마디로 정의내릴 수 없는 강렬한 비주얼로 눈길을 사로잡는다. 얼굴에 피를 뒤집어쓴 채 누군가의 칼을 맨손으로 잡고 있는 사진과 야성적인 카리스마가 돋보이는 사냥터 복장은 지금까지 공개된 사진과는 전혀 다를 뿐 아니라 아역에서 보여준 다정하고 훈훈한 이겸과도 다른 남성적인 매력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겸은 평생 사임당만을 마음에 품고 지고지순한 순애보를 바치는 끝판왕급 로맨티스트에 머리부터 발끝까지 예술혼으로 가득 찬 자유영혼의 소유자지만 불의와 타협하지 않는 올곧은 신념으로 중종(최종환 분)에게도 직언을 서슴지 않는 인물. 불꽃같은 삶을 산 이겸이 풀어낼 전개에 궁금증을 높이는 한편 다채로운 매력을 풀어낼 송승헌의 연기에 대한 기대가 뜨거워지고 있다.

5회 방송분부터는 운평사 사건으로 첫 사랑 사임당(이영애 분)과 이별한 후 헌원장 시절의 총기와 재기를 잃고 떠돌던 이겸은 파락호의 삶을 던져버리고 한양으로 돌아와 중종(최종환 분)의 명으로 비익당 수장이 된다. 어린 시절 사임당과 금강산도를 앞에 두고 미래를 약조하며 찍었던 비익조 인장을 연상시키는 비익당은 가난한 예인들이 자유롭게 드나들며 꿈을 펼칠 수 있는 조선시대의 문화 살롱이다. 마침 강릉을 떠나 한양 살이를 시작하게 된 사임당과 운명적으로 조우하며 절절한 순애보를 그려낼 것으로 기대를 높인다. 사랑하는 여인의 그림마저 아끼고 은애하는 조선판 개츠비 이겸의 사랑이 시청자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송승헌은 “이겸과 사임당의 풋풋한 첫 사랑을 박혜수와 양세종이 잘 이끌어줘서 고마운 마음이 크다. 잘 쌓아 올려준 감정선을 이어받아 성인 이겸으로서 극을 잘 이끌어가겠다”며 “이겸은 남자가 봐도 참 매력적인 인물이다. 그 매력을 잘 살릴 수 있도록 노력했으니 기대해 달라”고 소감을 전했다.

‘사임당’ 제작관계자는 “송승헌의 이겸은 극과 극의 다양한 면모를 지닌 인물이다”며 “한층 깊어진 매력으로 송승헌이 표현해낼 이겸에 많은 기대해 달라”고 밝혔다.

한편, ‘사임당’은 운평사 사건을 통해 사임당과 이겸, 석순(휘음당), 민치형, 중종 등 주요 인물들의 운명이 얽히고설키며 본격적인 이야기의 시작을 알렸다.

달라져버린 운명에도 삶과 예술을 일궈나가는 사임당과 20년간 첫 사랑을 가슴에 품고 산 ‘조선판 개츠비’ 이겸, 사임당의 숙명의 라이벌 휘음당의 이야기가 어떻게 펼쳐질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아역에서 바통터치한 이영애, 송승헌, 오윤아 등 성인 연기자들이 등장해 본격적인 이야기를 풀어갈 ‘사임당’ 5회는 8일 밤 10시 SBS에서 방송된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