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줍쇼` 이연복-최현석, 열리지 않는 문에 `난감`.."리얼이었구나"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7-02-08 23:59  

`한끼줍쇼` 이연복-최현석, 열리지 않는 문에 `난감`.."리얼이었구나"


`한끼줍쇼`에 출연한 이연복과 최현석이 불안감에 휩싸였다.
8일 방송되는 JTBC `한끼줍쇼`에는 `냉장고를 부탁해`의 대표 셰프 이연복과 최현석이 밥동무로 출연해 광진구 능동에서 한 끼에 도전한다.
능동은 어린이 대공원이 한 가운데 위치해 가족들의 쉼터와도 같은 역할을 해 온 장소로, 옛 모습을 많이 간직하고 있는 오래된 상가와 주택들이 있는 반면 신축 빌라들도 사이사이에 위치하고 있어 다양한 분위기를 품고 있는 동네이다.
본격적인 한 끼 얻어먹기에 앞서 주택가를 탐색하던 네 사람은 "동네에 전혀 손을 대지 않았다"라며 고택의 아름다움에 감탄했다. 하지만 막상 벨 누르기가 시작되자 이연복은 특유의 마초적인 모습부터 근거 없는 `애교`까지 선보이며 반전매력을 뽐냈다. 이에 질세라 최현석은 "소금을 하늘에서 뿌리는 최현석이다"라고 소개하며 간절함을 넘은 애절함으로 모든 것을 내려놓은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두 사람은 추운 날씨 때문인지 쉽게 열리지 않는 문에 "심한 리얼이다", "따뜻한 방송이라고 들었는데 독하다"며 MC들을 탓하며 불안해했다.
이연복과 최현석이 게스트 출연 최초로 한 끼 얻어먹기에 실패해 편의점을 향할 것인지 그 결과는 8일 밤 10시 50분에 방송되는 `한끼줍쇼`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