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올림픽 G-365...`최순실 악재` 언제 벗어나나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7-02-09 07:40  

평창올림픽 G-365...`최순실 악재` 언제 벗어나나



2018 평창동계올림픽 개막이 9일을 맞아 정확히 365일 앞으로 다가왔다.

2018년 2월 9일 강원도 평창올림픽 플라자에서 개막하는 평창동계올림픽에서는 전 세계 100여 개국에서 5천여 명에 달하는 선수단이 15개 세부종목에 걸린 102개의 금메달을 놓고 17일 동안 열전을 펼친다.

평창올림픽은 준비 과정에서 뜻하지 않은 `최순실 국정농단 파문`에 휩싸이며 적지 않은 차질을 빚었다.

최순실 일가의 이권 사업에 걸림돌이 됐던 조양호 전 평창조직위원장이 갑자기 경질되고, 미르·K스포츠재단 설립에 대기업들이 거액을 내면서 조직위의 마케팅 활동은 큰 타격을 받았다. 무엇보다 싸늘하게 식은 동계올림픽 관심 때문에 홍보 활동도 크게 위축됐다.

`최순실 파문`의 그림자가 걷히면서 조직위는 물론 범정부 차원의 지원이 이어지면서 대회 준비도 탄력을 받고 있다.

문화체육관광부는 대한체육회, 동계종목 단체, 강원도, 평창조직위 등이 참여하는 `2018 평창동계올림픽 경기력향상지원단`을 출범시켰고, 국가대표 훈련비 등 평창동계올림픽 특별 예산으로 올해 337억원을 지원하기로 했다.

평창올림픽에 나서는 한국 선수단의 목표는 금메달 8개를 포함해 총 20개의 메달로 종합 4위에 오르는 것이다.

한국경제TV  디지털뉴스부  이영호  기자

 hoya@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