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주소녀, 광고계 블루칩 급부상 화제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7-02-09 08:41  

우주소녀, 광고계 블루칩 급부상 화제



걸그룹 우주소녀가 광고계의 블루칩으로 급부상하고 있어 주목을 끈다. 최근 대세 걸그룹으로 성장하고 있는 것과 맞물리는 현상이어서 관심을 모은다.

우주소녀의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는 "최근 활약상에 힘입어 광고 문의가 폭주하고 있다"면서 "지난해 10월부터 현재까지 지난 4개월간 멤버 및 팀 단위를 합해 모두 9개의 광고 모델 계약을 체결했고, 현재에도 다수의 주요 업체와 논의를 이어가고 있다"고 9일 밝혔다.

팀 전체 및 멤버들에게 문의가 왔거나 논의 중인 모델건을 포함하면 러브콜은 현재까지 모두 15여개에 이른다. 스포츠의류, 음료, 헤어기기, 식품, 액세러리 등 각종 영역에서도 곧 추가 계약 소식이 잇따를 것으로 기대된다.

이들의 성과는 데뷔 1년여도 안돼 거둔 성적이어서 더욱 뜻깊다. 계약이 속속 체결되고 있는 업체들 역시 모두 내로라하다.

통신사, 모바일 전자지갑, 게임, 화장품, 스키장 등 다수의 유명 업체들의 브랜드가 즐비하다. 모두 스타들의 인기 척도를 가늠할 수 있는 제품군이기도 하다.

`될 성 부른 나무는 광고계가 먼저 알아본다`는 속성처럼 광고계는 유행과 흐름, 향후 기대치를 직접적으로 반영하는 곳으로 잘 알려져있다. 현재의 인기도는 물론 미래의 영향력 또한 주요 참고 지표로 삼는 만큼 우주소녀를 둘러싼 앞으로의 활약에도 기대를 모은다.

지난 2016년 2월25일 데뷔한 우주소녀는 `모모모`, `비밀이야`, `너에게 닿기를` 등을 발표하며 급성장세를 보여왔다. 특히 멤버 성소가 최근 예능 스타로 각광받으면서 팀 내에 더 큰 시너지를 불러 일으키고 있다. 성소는 지난해 추석 연휴 SBS ‘내일은 시구왕’, MBC ‘아육대-리듬체조’, ‘마이 리틀 텔레비전’에 연달아 출연하면서 대중의 관심을 받았다. 순수한 매력과 뛰어난 유연성, 반전 몸매로 대중의 사랑을 받고 있기도 하다.

스타쉽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계속해서 밀려드는 광고 러브콜에 모두가 크게 고무됐다"면서 "대중들의 사랑과 관심이 있었기에 가능한 일인 만큼 감사한 마음으로 활동에 임하겠다"고 말했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