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아라 전 스태프-아름 "많이 참았다" 폭로, 티아라 "말도 안 되는 악플 많아"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7-02-09 20:12  

티아라 전 스태프-아름 "많이 참았다" 폭로, 티아라 "말도 안 되는 악플 많아"


티아라의 전 멤버 아름이 배우 류효영에 대한 폭로에 심정을 전해 눈길을 끌고 있다.

앞서 지난 7일 방송된 tvN `택시`에서 쌍둥이인 류화영-류효영이 5년 전 `티아라 왕따 사건`을 언급하며 눈물을 보였다. 이에 티아라의 전 스태프가 그들의 만행을 폭로했으며 아름 또한 "제가 정말 많이 참았다`라며 심경을 전했다.

티아라의 `왕따` 사건으로 티아라는 1년의 공백기를 가졌다. 그 뒤로 이들이 컴백했을 당시 "우리가 잘해서 보상으로 받은 휴가가 아니었기에 불편했지만 우리가 얻은 것도 많았다. 만약 그 일이 아니었다면 우리도 그냥 철없는 아이돌이고 대중의 사랑을 당연하게 생각해 거만해졌을 것이다"라고 속마음을 밝히기도 했다.

또한 이들은 "말도 안 되는 악플에 많이 울었지만 이젠 아니다. 우리를 깨닫게 해주는 악플이 분명 있다. 우리에게 득이 되고 영양 있는 악플도 있다. 상처도 되지만 배우게 되는 큰 의미가 생겼다"라고 전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