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이현우-조이, 로맨틱 첫 만남 포착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7-02-15 07:58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이현우-조이, 로맨틱 첫 만남 포착



tvN 새 월화드라마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의 이현우와 조이의 로맨틱한 첫 만남이 포착됐다. 특히 이를 시작으로 살랑이는 봄바람처럼 시청자들의 두근대게 할 가슴 떨리는 첫사랑이 펼쳐질 것이 예고돼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내성적인 보스’ 후속으로 오는 3월 첫 방송 예정인 tvN 새 월화드라마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이하 그거너사)는 정체를 숨긴 천재 작곡가 강한결(이현우 분)과 그에게 첫 눈에 반한 비타민 보이스 여고생 윤소림(조이 분)의 순정소환 청량로맨스. ‘결혼계약’, ‘달콤한 인생’, ‘개와 늑대의 시간’ 등을 연출한 김진민 감독의 2017년 신작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올 봄 시청자들의 심장을 쿵쾅거리게 만들 청량로맨스의 서막을 열게 된 순간이 포착됐다. 바로 ‘그거너사’ 이현우(강한결 역)와 조이(윤소림 역)의 첫 만남 스틸이 공개된 것.

공개된 스틸 속에는 서로에게 시선을 빼앗긴 이현우와 조이가 담겨 있어 눈길을 끈다. 이현우는 아기자기한 케이스가 씌워진 핸드폰을 손에 쥔 채 조이를 지그시 바라봐 궁금증을 자극한다. 특히 그의 두 눈을 살짝 붉어진 듯 보여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그런가 하면, 이현우에게서 눈을 떼지 못하고 설렘을 느끼는 조이의 모습이 이목을 집중시킨다. 뽀얀 피부와 상큼한 단발머리로 전매특허인 과즙미를 폭발시키는 조이. 그는 오직 이현우를 향해 온 신경을 빼앗긴 모습으로, 그의 순수함이 보는 이들까지 미소 짓게 하는 동시에 청량 매력 터지는 ‘첫사랑 직진녀’의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이에 과연 한강에서의 만남 이후 이현우와 조이 사이에 어떤 일이 펼쳐질지, 이들의 청량로맨스에 대한 큰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그거너사’ 제작진은 “이 장면은 극중 소림과 한결이 처음 만나는 장면으로 상큼하고 청량한 로맨스의 시작점이다. 이현우와 조이는 보는 것만으로 기분 좋은 에너지를 선사하며 스태프들의 심장까지 두근거리게 만들었다. 두 사람의 첫 만남에 많은 기대 바란다”라고 전했다.

이에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에서는 “조이 너무 청초하네요! 자전거 타는 모습 볼 수 있다니~”, “첫 촬영부터 이현우랑 조이 케미가 미쳤네요! 기대감 폭발”, “이 투샷은 힐링~ 비타민 같은 두 사람!”, “한강에서 무슨 달달한 일이 벌어지는 건가요?”, “어머 이현우 얼굴이 자동 시선강탈이네요” 등 뜨거운 관심과 기대감을 드러내고 있다.

한편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는 동명의 일본만화를 리메이크한 작품. ‘그녀는 예뻤다’, ‘주군의 태양’, ‘미남이시네요’ 등 히트 로맨틱 코미디를 제작해온 제작사 본팩토리가 제작하고, 뛰어난 연출력을 보여준 김진민 PD가 메가폰을 잡는다. 오는 3월 방송 예정이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