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뷔 ‘화랑’ 마무리 소감 “잊지 못할 아름다운 추억”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7-02-15 09:12  

방탄소년단 뷔 ‘화랑’ 마무리 소감 “잊지 못할 아름다운 추억”



방탄소년단 뷔(이하 김태형)가 KBS2 월화드라마 ‘화랑(花郞)’으로 첫 연기 도전을 마친 소감을 전했다.

김태형은 15일 소속사 빅히트 엔터테인먼트를 통해 "화랑`은 저에게 많은 깨달음과 잊지 못할 아름다운 추억을 준 작품이다. 극 중 한성과 함께 웃고, 울며, 한성으로 살 수 있어 행복했다. 시청자 여러분께서도 제가 느꼈던 한성의 진심이 전해졌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이어 "처음으로 연기에 도전하게 돼 사실 부담감도 컸고, 긴장도 많이 했었다. 박서준, 박형식, 최민호, 도지한, 조윤우, 김현준, 성동일 선배님과 감독님, 작가님, 현장의 모든 스태프 여러분께서 많이 가르쳐 주시고, 도와주셔서 즐겁게 촬영 마칠 수 있었다. 정말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김태형은 "한성을 응원해 주시고, 사랑해 주신 시청자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김태형의 한성랑 오래오래 기억해주시고, 드라마 `화랑`도 마지막까지 많은 사랑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김태형은 KBS2 월화드라마 ‘화랑(花郞)’에서 천사같이 맑고 순수한 한성 역에 분해 주인공 선우랑(박서준)을 졸졸 쫓아다니며 귀여운 매력을 뽐냈다.

특히 평소 해맑고 천진난만한 김태형의 실제 성격이 극 중 한성에게 드러나며 안방극장 시청자들을 웃음 짓게 했다. 또한 가문을 일으켜 세워야 하는 부담감을 짊어진 어린 소년으로 열연을 펼치며 첫 연기 도전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한편 김태형이 속한 그룹 방탄소년단은 13일 ‘윙스(WINGS) 외전’을 발표해 타이틀곡 ‘봄날’로 국내외 음원차트에서 1위를 차지하며 뜨거운 인기를 얻고 있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