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환, 김평우 돌직구 "협박? 행패라면 양아치" 비난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7-02-22 20:20  

이승환, 김평우 돌직구 "협박? 행패라면 양아치" 비난



박근혜 대통령 법률대리인단 소속 김평우 변호사가 탄핵 인용 시 내란이 일어난다고 발언한 가운데 가수 이승환이 이에 돌직구를 날렸다.

이승환은 22일 자신 페이스북에 김평우 변호사 발언이 언급된 기사를 링크한 뒤 "바람인가, 지시인가, 협박인가"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이승환은 "그냥 행패인가. 행여 그렇다면 양아치인가"라고 맹렬히 비난했다.

앞서 김평우 변호사는 이날 헌법재판소에서 열린 탄핵심판 16차 변론에서 "이 사건 대통령 탄핵은 100년에 한 번 나올까 말까한 사건이다. 재판관 9명 전원 이름으로 판결 선고해야 한다"라고 주장했다.

이어 김평우 변호사는 "그렇지 않으면 그러면 우리나라 어떻게 되겠는가. 내란 상태로 들어간다"며 "탄핵소추장을 보면 비선 조직을 이용한 국정농단이라는 표현이 있는데 뜻을 알고 국회가 썼느냐. 비선 조직은 깡패 조직, 첩보 조직에서 쓰는 말"이라고 지적했다.

특히 김평우 변호사는 박근혜 대통령 탄핵 사유로 세월호 참사 당시 `직무유기`가 포함된 데 대해 "죄 없는 자가 돌을 던지라고 자기네 국회는 입 닦아 놓고 대통령에게 그것도 여자 대통령에게 뭐 했냐고 한다. 이거 웃기는 거다"며 "무슨 영문인지 `섞어찌개` 범죄를 만들어 박 대통령을 탄핵소추했다"고 말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