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치원에서 시작하는 영어, 뮤엠교육 `잉글리쉬 뮤고` 출시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7-02-23 09:50  

유치원에서 시작하는 영어, 뮤엠교육 `잉글리쉬 뮤고` 출시



3월 출시와 동시에 전국 700여개 어린이집, 유치원에 공급

영어는 가능한 어릴 때 시작해야 좋다는 믿는 부모님들이 많다. 하지만 최근 학계에서는 영어 조기교육 보다 더 중요한 것이 바로 `적기교육`이라고 지적한다. 아이가 아직 영어를 받아들일 준비도 되지 않았는데, 다른 사람들을 따라 억지로 공부를 시키기 보다는 영어 학습을 위한 기본적인 능력이 갖춰진 때에 공부를 시작해야 거부감 없이 빠르게 영어를 습득할 수 있다는 것이다.

그렇다면 유아 영어 학습을 시작하기에 적합한 시기는 언제일까? 우선 아이의 생활 공간에 영어책이나 알파벳 블럭 등을 자연스럽게 배치한 뒤, 아이 스스로 관심을 갖기 시작한다면 영어 교육을 시작해도 좋다. 일반적으로 만 5세 전후면 모국어의 기본틀이 완성되기 때문에 이 시기를 기준으로 삼기도 한다.

이 때 처음 영어를 접한 아이가 영어와 친숙해질 수 있도록 즐거운 놀이처럼 접근하는 것이 포인트로, 가정에서 엄마와 함께하는 영어 놀이는 물론 어린이집이나 유치원에서 영어 스킨십을 늘릴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이 병행된다면 영어학습효과는 배가 될 수 있다. 최근에는 영어유치원이 아니더라도 영어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어린이집이나 유치원이 늘고 있는데, 친구들과 함께 즐겁게 영어를 경험할 수 있다는 점에서 긍정적이다.

이런 가운데, 초등영어 돌풍의 주역인 `뮤엠영어`를 성공적으로 운영 중인 ㈜뮤엠교육이 유아교육기관에 제공하는 유아교육 프로그램인 `잉글리쉬 뮤고(MU:GO)`를 새롭게 선보여 눈길을 끌고 있다. 잉글리쉬 뮤고는 뮤엠교육이 특허출원한 교감형 3D 애니메이션 제어기술과 AR크레들을 이용한 증강현실을 통해 아이들이 영어에 흥미를 느낄 수 있도록 구성된 영어교육 프로그램이다.

공식 론칭과 동시에 오는 3월 신학기부터 전국 700여 개 유아교육기관에서 4만 5천여 명의 회원들이 잉글리쉬 뮤고를 새롭게 만날 예정이다. 벌써부터 잉글리쉬 뮤고 도입을 결정한 어린이집, 유치원에 대한 학부모들의 문의가 이어지는 등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뮤엠교육 관계자는 "전국 1700여 개 가맹점을 보유, 매일경제주관 100대 프랜차이즈에 2년 연속 선정되는 등 초등영어교육 브랜드 `뮤엠영어`를 통해 축적된 노하우와 자체적으로 개발한 첨단 기술을 바탕으로 교감형 유아교육 프로그램 잉글리쉬 뮤고를 새롭게 출시하게 됐다"며 "출시와 동시에 수 백 개에 달하는 유아교육 기관에 공급되는 등 기대 이상의 관심 속에 유아교육 프로그램 역사상 최고의 흥행을 기록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