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조업 체감경기 두달째 개선…반도체 호조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7-02-28 06:01   수정 2017-02-28 10:34

제조업 체감경기 두달째 개선…반도체 호조



반도체 등 수출 호조에 힘입어 제조업의 체감경기가 나아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국은행이 28일 발표한 `2월 기업경기실사지수(BSI)`에 따르면 제조업의 이달 업황BSI는 76으로 전달보다 1포인트 올랐습니다.

제조업 업황지수는 10월 71에서 11월 72로 오른 뒤 12월(72)에는 제자리에 머물다 1월과 2월 연속으로 상승했습니다.

다음달 업황 전망 지수도 81로 1월 전망보다 5포인트 올랐습니다.

BSI는 기업들이 체감하는 경기상황을 가늠해볼 수 있는 지수로 100 이상이면 경기를 좋게 보는 기업이 많다는 뜻이고 100 미만이면 그 반대를 의미합니다.

기업 분류별로는 대기업(+1p)과 수출기업(+2p)은 상승했지만 중소기업과 내수기업은 전달과 같은 수준을 유지했습니다.

업종별로는 전자·영상·통신장비가 전달 82에서 2월 85로 3포인트 개선됐고 의료·정밀기기도 84에서 88로 상승했습니다.

반면 자동차(82→79)와 조선·기타운수(35→33), 의료물질·의약품(104→96) 등은 하락했습니다.

비제조업 업황지수는 2월 73을 기록해 전달보다 1포인트 후퇴했습니다. 다만 다음달 전망지수는 77로 지난달 전망보다 4포인트 올랐습니다.

비제조업 가운데 건설업(64→65), 숙박업(50→65) 등은 체감경기가 나아진 반면, 출판·영상·정보(81→72), 운수업(73→69)은 악화됐습니다.

기업경기실사지수(BSI)와 소비자동향지수(CSI)를 합성한 2월 경제심리지수(ESI)는 95.6으로 전달보다 1.9포인트 상승했습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