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채수빈, 삼일절 맞아 위안부 영화 직접 홍보 "소녀들을 기억해달라"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7-02-28 11:10  

배우 채수빈, 삼일절 맞아 위안부 영화 직접 홍보 "소녀들을 기억해달라"


배우 채수빈이 삼일절을 맞아 일본군 위안부를 다룬 영화 ‘눈길’ 추천에 나섰다.
채수빈은 2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눈길’을 추천합니다”라는 글이 적힌 종이를 들고 있는 자신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채수빈은 “가슴 아픈 역사를 진정성 있게 그려낸 눈길을 추천합니다”라고 적힌 피켓을 들고 있다.
채수빈은 “3월 1일, 소녀들을 기억해달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나정 감독의 영화 ‘눈길’은 일제 강점기 당시 가난한 소녀 종분(김향기)과 부잣집 막내 영애(김새론)가 일본군 위안부로 끌려간 이야기를 다룬다. 오는 3월 1일 개봉한다.

한국경제TV  디지털전략부  조시형  기자

 jsh1990@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