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최신뉴스

삼성전자 주가 상승...홍라희 주식평가액 급증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7-03-21 07:31   수정 2017-03-21 07:33

삼성전자 주가 상승...홍라희 주식평가액 급증



홍라희 전 삼성미술관 리움 관장의 최근 보유주식 평가액이 크게 불어났다.

현행 상속법을 그대로 적용하면 홍 전 관장은 삼성생명 등 핵심계열사의 개인 1대 주주가 될 수 있다.

금융업계에 따르면 20일 기준 홍 전 관장이 보유한 상장주식 평가액은 2조2천690억원으로 1년 전보다 8천903억원, 64.6%나 급증했다.

홍 전 관장의 보유주식 평가액이 크게 늘어남에 따라 삼성그룹의 경영권 승계 등 과정에서도 홍 전 관장의 역할이 커질 것으로 관측된다.

만약 별도의 증여 계획 없이 현 상속법에 따라 지분 상속이 이뤄진다고 가정하면 홍 전 관장은 삼성전자와 삼성생명 등 핵심 계열사의 개인주주 중 가장 많은 지분을 차지한다. 개인 1대 주주 반열에 오르게 되는 셈이다.

최근 홍 전 관장의 친남매들도 보유주식 평가액이 크게 늘고 있다.

동생인 홍석조 비지에프리테일 회장은 보유 상장 주식재산이 1조6천254억원으로 평가됐다.

홍석현 전 중앙일보·JTBC 회장과 홍라영 전 삼성미술관 리움 총괄부관장의 상장주식 보유액도 각각 4천98억원, 3천306억원으로 1년 새 500억원 이상씩 늘어났다

한국경제TV  디지털뉴스부  이영호  기자

 hoya@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GOLD PLUS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