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최신뉴스

유모차 등 해외서 리콜 제품 국내서 유통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7-04-20 10:07  

유모차 등 해외서 리콜 제품 국내서 유통



해외에서 리콜된 제품들이 국내에서 유통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소비자원은 올해 1~3월 해외에서 결함·불량이 확인돼 리콜된 제품을 조사한 결과, 해외에서 리콜된 35개 제품이 국내 시장에서 유통되고 있음을 확인하고 시정조치했다고 20일 밝혔다.
품목별로는 레저용품이 9건(25.7%)으로 가장 많았다.
야마하 ATV는 스로트케이블 결함에 따른 충돌 위험 우려로, 스즈키 ATV는 배터리 고장으로 엔진 정지에 따른 사고 위험이 있어 리콜을 받았다.
식품과 전자제품이 각 6건(17.1%), 유아용품이 5건(14.3%)으로 그 뒤를 이었다.
클리프(CLIF) 에너지바는 플라스틱 파편 혼입 우려, 브라이텍스(Britax) 유모차는 카시트 탈락으로 인한 낙상 우려가 리콜 사유였다.
35개 제품 중 국내 수입·유통업자가 판매하는 7개 제품은 사업자의 자발적 협조로 무상수리가 진행됐다.

한국경제TV  디지털뉴스부  이영호  기자

 hoya@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GOLD PLUS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