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스기사 또 `졸음운전`...40대 부부 숨져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7-09-02 20:35  

버스기사 또 `졸음운전`...40대 부부 숨져


2일 충남 천안∼논산고속도로에서 고속버스가 앞서가던 승용차를 들이받는 등 8중 연쇄 추돌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40대 부부가 숨지고 3명이 크고 작은 상처를 입었다.

경찰은 버스 블랙박스 영상 등을 토대로 운전기사가 졸음운전을 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이날 오후 3시 55분께 천안시 동남구 광덕면 무학리 천안∼논산고속도로 265.6㎞(순천 기점) 지점에서 A(57)씨가 몰던 고속버스가 앞서 달리던 싼타페 승용차를 들이받았다.

이 충격으로 싼타페 승용차가 앞서가던 혼다와 SM5 승용차 등 승용차 6대를 잇달아 들이받았다. 차량 8대가 연쇄 추돌한 것이다.

이 사고로 싼타페 운전자 B(48)씨와 그의 부인(39)이 숨졌다.

또 SM5 승용차 탑승자 등 3명이 크고 작은 상처를 입어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사고 처리 여파로 사고 지점에서 5㎞가량이 1시간 넘게 극심한 정체를 빚었다.

고속버스 운전사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사고 당시 상황이 기억나지 않는다"고 진술했다.

그러나 경찰은 고속버스 블랙박스 영상 등을 분석한 결과 A씨가 졸음운전을 하다가 앞서가던 차량을 보지 못하고 그대로 들이받았을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고 있다.

한국경제TV  디지털전략부  이영호  기자

 hoya@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