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최신뉴스

현대차, `동남아 우버` 그랩에 전략적 투자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8-01-11 10:30   수정 2018-01-11 10:37

페이스북 노출 0

현대차, `동남아 우버` 그랩에 전략적 투자



현대자동차가 `동남아의 우버`라고 불리는 모빌리티 서비스업체 `그랩(Grab)`에 전략적 투자를 단행했습니다.

현대차는 오늘(11일) 그랩에 상호 협력을 위한 전략적 투자를 통해 동남아 공유경제 시장 진출의 교두보를 마련했다고 밝혔습니다.

`동남아시아판 우버`로 불리는 그랩은 지난 2012년 설립, 현재 동남아시아 차량 호출 서비스 시장의 75%를 점유하고 있는 회사입니다. 현재 동남아 8개국 168개 도시에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등록 운전자 수 230만명, 운행 건 수도 일 평균 350만 건에 달합니다.

동남아시아 차량 공유경제 시장은 중국, 미국에 이어 세 번째로 큰 시장으로, 그램은 중국의 디디, 미국 우버에 이어 글로벌 차량 공유시장 3위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현대차는 이번 투자를 시작으로 싱가포르·동남아 지역 차량 호출 서비스 시장에 현대차 공급을 확대하고, 아이오닉EV 등 친환경차를 활용한 새로운 서비스 플랫폼 개발을 검토하는 등 그랩과의 협력을 확대할 계획입니다.

지영조 현대차그룹 부사장은 "동남아시아 시장에서 축적된 그랩의 서비스 경쟁력과 현대자동차의 친환경차 기술 경쟁력이 결합돼 모빌리티 서비스에 혁신을 불러오게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니다. 또 안토니 탄(Anthony Tan) 그랩 CEO는 "현대차를 비롯한 강력한 파트너들과의 신규 모빌리티 서비스 분야 협업을 통해 그랩은 한 단계 더 성장하게 될 것"고 말했습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월정액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