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4’ 김보라-김혜나-찬희 -조병규-김동희-이지원, 6인 6색 매력 끝판왕들의 현실 케미 폭발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9-02-08 07:31  

‘해투4’ 김보라-김혜나-찬희 -조병규-김동희-이지원, 6인 6색 매력 끝판왕들의 현실 케미 폭발




다채로운 매력을 풀장착한 김보라-김혜윤-찬희-조병규-김동희-이지원이 ‘해피투게더4’에서 ‘매력 끝판왕’ 면모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단단히 사로잡았다.

이와 함께 ‘해피투게더4’는 동시간대 시청률 1위 자리를 수성하며 막강 파워를 입증했다.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 코리아에 따르면 ‘해피투게더4’의 수도권 시청률은 5.6%, 전국 시청률은 5.3%를 기록하며(1부 기준) 굳건한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이어갔다.

시청자들의 든든한 사랑을 받고 있는 목요일 밤의 터줏대감 KBS2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의 지난 7일 방송은 ‘캐슬의 아이들 특집’ 2부로 꾸며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뜨거운 인기를 구가하고 있는 ‘캐슬의 아이들’ 김보라-김혜윤-찬희-조병규-김동희-이지원이 출연해 다채로운 6인 6색 매력과 꿀잼 토크로 안방극장을 다시 한 번 들썩이게 만들었다.

먼저 김보라-김동희-이지원은 찰떡 같은 별명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먼저 김보라는 ‘보라이(보라+돌아이)’를 공개하며 “장난기가 있는 편”이라고 말했다. 이에 찬희는 카메라 앞과 뒤에서 극과 극인 김보라의 행동을 폭로해 웃음을 폭발시켰다. 카메라 앞에서는 수줍은 모습을 보이면서 뒤에서는 걸걸한 목소리를 낸다는 것. 이 같은 폭로에 유재석은 “별명이 그냥 생기지는 않는다”며 깨알 같이 덧붙여 배꼽을 잡게 만들었다.

김동희는 극중 ‘엘사 공주가 마법을 부렸나 봐요’라는 대사 때문에 생긴 별명 ‘엘사 서준’, ‘동희 공주’를 공개했다. 김동희는 “처음 엘사 대사를 봤을 때 나도 놀랐다”며 솔직한 마음을 전해 폭소를 자아냈다. 이지원은 극중 술에 취한 아빠 정준호를 향해 던진 사이다 대사로 인해 ‘예빈 808’이라는 별명이 생겼다고 말해 엄마 미소를 유발했다.

그런가 하면 김보라-김혜윤-찬희-조병규는 드라마 촬영 비하인드를 꺼내 놔 시청자들의 흥미를 자극했다. 김혜윤-찬희는 김혜윤이 찬희 무릎 위에 앉았던 장면에서 숨겨져 있던 속마음을 전했다. 김혜윤은 “무게를 반만 실어야 하나 한참 고민했다”고 밝힌데 이어 찬희는 “누나에게는 안 무겁다고 했지만 사실 무거웠다. 다리 감각이 없어졌다”고 말해 시청자들을 포복절도케 했다.

또한 김보라는 찬희와 뽀뽀 장면을 찍고 나서 찬희에게 뜬금 없는 사과를 했다고 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김보라가 혜나에게 완벽 빙의한 나머지, 극중 찬희를 이용한 것에 대해 미안함을 느꼈다고. 김보라는 미안한 마음에 찬희에게 평소 찍지도 않는 하트 셀카를 함께 찍었다며 다소 엉뚱한 면모를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조병규는 김혜윤을 향한 배려심을 드러내 보는 이들조차 설레게 만들었다. 조병규가 자전거를 타고 가다가 김혜윤을 스쳐 놀라게 하는 장면을 소리를 질러 김혜윤을 놀라게 하는 것으로 바꾼 것. 이에 더해 조병규는 “제가 티를 안 내 김혜윤은 몰랐을 거다”라고 말하자, 전현무는 “티를 안 내시는 분이 방송에서 이야기를 하신 거냐”고 덧붙여 웃음 폭탄을 안겼다.

한편 이날 최원영은 ‘캐슬의 아이들’이 뽑은 최고의 아빠로 선정되어 깜짝 전화 연결로 반가운 목소리를 공개했다. 최원영은 “캐슬에 정상적인 아빠가 없다”며 남다른 소감을 밝힌 뒤, “극중 아들 찬희가 내 아이였으면 좋겠다”고 밝혀 훈훈함을 자아냈다. 하지만 그도 잠시, 유재석의 “내 아이로 부담스러운 아이가 있냐”는 질문에 “예서 있니?”라고 조심스럽게 물어 안방극장을 웃음 바다로 만들었다.

김보라-김혜윤-찬희-조병규-김동희-이지원은 ‘해투’만의 편안한 분위기 속에서 각각의 매력을 여과없이 드러냈다. 특히 유재석-전현무-조세호-조윤희는 예능 첫 출연인 게스트들을 위해 적당한 완급조절로 안정적인 분위기를 조성했다. 이 같은 MC들과 게스트들의 환상적인 호흡은 시청자들에게 큰 웃음으로 다가갔다.

이에 각종 SNS 및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해투 보면 시간이 훅 감”, “오랜만에 정말 깔깔 웃었어요. 게스트들 다 호감”, “예빈이 내 막내 동생이었으면 좋겠다”, “캐릭터가 다 다르고 개개인의 특성이 확실해서 보는 내내 즐겁네요”, “조세호 팬카페 얘기 너무 웃겨”, “다음주 예고 보니까 본방사수 각임” 등 뜨거운 반응이 이어졌다.

KBS2 ‘해피투게더4’는 매주 목요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