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첫 `참치펀드` 첫발...50억 원 규모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9-03-06 12:50  

국내 첫 `참치펀드` 첫발...50억 원 규모

고급 생선으로 꼽히는 참치를 국내에서 대량으로 양식하기 위한 펀드가 50억원 규모로 첫발을 뗐다.
해양수산부는 국내 최초 실물 양식투자펀드인 `BNK 참치 전문투자형 사모투자 신탁 1호`가 출범해 6일 부산 BNK금융지주 본사에서 기념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BNK 계열사가 펀드에 40억원을 출자하고 남평참다랑어영어조합법인이 10억원을 내놓는 식으로 이달부터 3년간 총 50억원을 참치 양식에 투자한다.
투자금은 남평이 운영하는 경남 통영 외해양식장 참치 종자 구입비와 사료비 등으로 쓰인다. 남평이 양식장에서 50㎏ 이상으로 키워낸 참치를 출하하면, 그 판매대금으로 투자금을 상환하는 방식이다.
해수부는 "10㎏ 크기의 참치가 50㎏ 이상으로 자라는 데는 2년 이상 걸린다"며 "이 때문에 참치 양식은 잠재적 시장 가치가 큰데도 활성화에 어려움을 겪어 왔다"고 설명했다.
대규모 외해양식장 조성 등에 큰 비용이 들어 투자금 회수가 녹록지 않다는 것이다.
참치는 최근 개체 수가 줄어들면서 어획량이 감소하는 추세다. 그러나 일본, 호주, 멕시코 등지에서 참치 양식 산업은 크게 성장하고 있다.
특히 일본은 300여개 양식장에서 연간 1만5천t의 참치를 생산하고 있다. 우리나라에서 참치를 양식하는 업체는 3곳으로, 앞으로 계속 성장이 기대된다.
김영춘 해수부 장관은 "성장 가능성이 큰 해양수산 부문의 미래를 위해서는 금융투자부문과 협력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참치 1호 펀드 출시는 기존의 관점을 조금만 바꾸면 얼마든지 혁신성장이 가능함을 보여주는 사례"라고 평가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TV  디지털뉴스부  이영호  기자

 hoya@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