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너원, 해체 이후에도 `승승장구`…라이관린 등 멤버들 일제히 해외 팬미팅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9-03-06 21:04  

워너원, 해체 이후에도 `승승장구`…라이관린 등 멤버들 일제히 해외 팬미팅


국내외 폭넓은 팬덤이 있는 그룹 워너원 출신들이 일제히 아시아 팬미팅 투어에 나섰다.
윤지성과 박지훈, 하성운, 배진영, 옹성우에 이어 라이관린도 4월 6일 송파구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굿 필링`(Good Feeling)이란 타이틀로 아시아 팬미팅 투어를 시작한다.
서울에 이어 4월 20일 태국 방콕, 30일 싱가포르, 5월 4일 대만 타이베이, 11일 홍콩 등 5개 지역 팬미팅을 확정했으며 투어 지역이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
워너원 활동이 지난 1월 마지막 콘서트를 끝으로 종료돼 이미 팬미팅 투어의 포문을 연 멤버들도 있다.
지난달 첫 솔로 앨범 `어사이드`(Aside)를 발표한 윤지성은 같은 달 서울에서 팬들을 만난 데 이어 이달 2일 마카오를 찾았다. 또 9일 대만, 19일 일본 도쿄, 21일 일본 오사카, 23일 태국에서 팬미팅이 예정됐다.
박지훈도 지난달 서울에서 아시아 팬미팅 투어 `퍼스트 에디션`(FIRST EDITION)을 시작해 이달 2일 대만대학교 체육관에서 약 3천명의 팬과 만났다. 오는 9~10일 태국 방콕을 비롯해 필리핀, 홍콩, 마카오, 일본 오사카와 도쿄를 차례로 찾는다.
소속사 마루기획 측은 "대만에 이어 태국 팬미팅도 전석 매진됐다"며 "태국 팬들의 요청이 쇄도해 날짜를 하루 추가했다"고 말했다.
지난달 첫 솔로 앨범 `마이 모먼트`(My Moment)를 발표한 하성운은 오는 8~9일 서울을 시작으로 아시아 6개국을 순회하는 팬미팅을 개최한다. 17일 일본 도쿄와 19일 일본 오사카, 23일 대만 타이베이, 30일 태국 방콕, 4월 5일 홍콩, 6월 8일 마카오에서 팬들과 만난다.
배진영도 다음 달부터 `아임 영`(IM YOUNG)이란 타이틀로 7개국 8개 도시를 도는 아시아 팬미팅을 시작한다.
4월 27~28일 경희대학교 평화의전당을 시작으로 5월 18일 필리핀 마닐라, 25~26일 일본 오사카와 도쿄, 6월 8일 싱가포르, 15일 태국 방콕, 22일 홍콩, 23일 대만 타이베이를 방문한다.
JTBC 월화극 `열여덟의 순간` 출연을 확정한 옹성우는 오는 16일 태국을 시작으로 말레이시아, 싱가포르에서 `이터너티`(Eternity)란 타이틀로 아시아 팬미팅을 연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