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코메트리 그녀석` 이종혁, 특별출연 넘어서는 빛나는 존재감 ‘몰입도 UP’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9-03-12 09:38  

`사이코메트리 그녀석` 이종혁, 특별출연 넘어서는 빛나는 존재감 ‘몰입도 UP’




배우 이종혁이 ‘사이코메트리 그녀석’에서 극의 몰입도를 높이며 특별출연을 뛰어넘는 강렬한 존재감을 입증했다.

지난 11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사이코메트리 그녀석’(이하 그녀석)은 이안(박진영 분)의 운명을 뒤바꿔 놓은 어린 시절 화재 사고의 풍경을 보여주며 시작을 알렸다. 이종혁은 이안의 어린 시절 기억 속 정의감 넘치는 열혈 경찰이자 유쾌하고 자상한 아버지 정록을 연기하면서 안방극장에 긴 여운을 안겨주었다.

화재 사고가 일어난 날은 이안의 8번째 생일날이었다. 이안의 가족은 생일선물로 강아지를 사달라고 떼를 쓰는 이안을 위해 강아지를 보기 위해 외출에 나섰다. 영성아파트 1501호에 사는 이안은 강아지를 데려온다는 생각에 마냥 행복해하며 엘리베이터를 잡았고, 정록(이종혁 분)과 그의 아내는 그런 아들에게 못 이긴다는 듯 웃으면서 엘리베이터에 몸을 실었다.

같은 시각 702호에는 살인범죄가 일어나고 있었다. 범인은 거실에 시체를 모아놓은 후 가스 폭발 사고를 일으켰고, 이안의 가족은 엘리베이터 안에 갇히게 됐다. 온 힘을 다해 굳게 닫혔던 엘리베이터의 문을 연 정록은 자욱한 연기 속에서 교복 입은 어린 성모(조병규 분)의 다리를 급히 잡은 후 “제발 우리 애 좀 데리고 나가줘. 부탁이야. 학생”이라며 간절하게 말했다.

성모와 사람들을 인솔하던 태하(정석용 분)의 도움 덕분에 이안은 엘리베이터에서 나올 수 있었다. 이안이 엘리베이터를 빠져 나오자마자 통로 쪽에서 화염이 터졌고, 정록과 그의 아내는 어린 아들을 남기고 눈을 감으며 시청자들을 안타깝게 만들었다.

‘그녀석’은 비밀을 마음속에 감춘 윤재인(신예은 분)과 상대의 비밀을 읽어내는 사이코메트리 능력을 지닌 이안의 초능력 로맨스릴러 드라마다.

아들을 향한 따뜻한 눈빛과 자상한 말투는 물론이고 위기에서 아들을 살리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아버지의 애절함까지, 이종혁은 남다른 연기 내공으로 정록의 다정다감한 부성애를 섬세하게 그려내며 웃음과 감동을 동시에 선사했다.

‘역시’라는 감탄을 절로 부르는 활약을 펼친 이종혁은 과거 서사의 중요한 축을 담당, 극의 몰입도를 높이며 특별출연을 뛰어넘는 강렬한 존재감을 입증했다.

‘그녀석’에서 열연을 펼치며 드라마의 재미를 더욱 풍성하게 이끌어낸 이종혁은 현재 MBC 수목드라마 ‘봄이 오나 봄’에서 시크한 성격과는 달리 따뜻한 마음을 가진 방송국 보도국 뉴스 팀장 이형석을 연기하면서 ‘츤데레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한편 ‘사이코메트리 그녀석’은 매주 월, 화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