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 건축 인허가·착공 면적 6%↓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9-03-12 10:05  

작년 건축 인허가·착공 면적 6%↓


<▲ 출처: 국토교통부>

국토교통부가 지난해 전국의 건축 인허가 면적이 전년보다 6.2% 감소한 1억6,028만5천 제곱미터(㎡)로 집계됐다고 밝혔습니다.

지역별로 수도권은 7,164만5천㎡로 10.7% 줄었고 지방은 8,863만9천㎡로 2.3% 감소했습니다.

수도권에서는 경기 화성시가 562만9천㎡로 가장 인허가 면적이 넓었고 뒤이어 평택시(357만6천㎡), 인천시 서구(324만8천㎡) 등 순이었습니다.

지방에선 충북 청주시(362만㎡), 충남 천안시(255만3천㎡), 강원도 원주시(207만6천㎡) 등 순이었습니다.

반면 준공 면적은 전년보다 8.5% 증가한 1억5,339만9천㎡로 집계됐습니다.

지역별로 수도권이 7,238만9천㎡로 14.2% 늘었고 지방은 8,100만9천㎡로 3.8% 증가했습니다.

이는 2∼3년 전에 쏟아졌던 분양 물량이 준공을 시작하면서 지난해 준공물량이 부쩍 늘었기 때문입니다.

전국 착공 면적은 전년보다 5.8% 감소한 1억2,116만㎡입니다.

수도권은 7.2% 감소한 5,598만2천㎡, 지방은 4.6% 줄어든 6,517만7천㎡입니다.

지난해 주거용 건축물의 건축 허가(-18.5%)·착공(-21.2%) 면적은 감소했지만 준공(7.5%) 면적은 증가했습니다.

세부 용도별로 허가 면적은 다가구주택(6.9%)은 증가했고, 단독주택(-14.7%), 아파트(-21.6%), 연립주택(-20.9%), 다세대주택(-27.3%)은 감소했습니다.

상업용 건축물의 건축 허가(-6.4%), 착공(-5.3%), 준공(-0.2%) 면적은 모두 줄었습니다.

30층 이상 고층 건축물의 건축 허가 면적은 전년보다 17.6%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지난해 4분기만 보면 건축 허가 면적은 4,009만2천㎡로 전년 같은 기간보다 9.7% 줄었고, 착공 면적은 2,975만3천㎡로 13.3% 감소한 반면 준공 면적은 4,195만5천㎡로 14.7% 늘었습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