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대통령 지지도 44%, 취임 후 최저치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9-03-15 10:58  

문대통령 지지도 44%, 취임 후 최저치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 지지율이 44%로 취임 후 최저치를 기록했다는 조사 결과가 15일 나왔다.
한국갤럽이 지난 12∼14일 전국 성인 1천4명을 대상으로 조사(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 ±3.1%포인트)한 결과, 문 대통령이 직무를 잘 수행하고 있다는 응답은 전체의 44%로 취임 후 최저치를 기록했다.
부정 평가는 46%로, 긍정률을 2%포인트 넘어섰다.
한국갤럽 측은 자체 여론조사 기준으로 부정 평가가 긍정 평가를 넘어선 것은 지난해 12월 셋째 주에 이어 두 번째라고 밝혔다.

성·연령별로는 19∼29세 남성(36%), 50대 남성(39%), 60대 이상 남성(35%), 50대 이상 여성(38%), 60대 이상 여성(29%)에서 지지율이 평균을 밑돌았다.
지역별로는 대구·경북(28%)과 부산·울산·경남(32%)에서 지지율이 평균을 크게 하회했다.
긍정 평가 이유로는 북한과 관계 개선(20%), 외교 잘함(16%) 등이 거론됐다.
부정 평가 요인으로는 경제·민생문제 해결 부족(32%), 친북 성향(24%)이 언급됐다.
정당 지지율은 더불어민주당 39%, 자유한국당 22%, 바른미래당 7%, 정의당 7%, 민주평화당 1% 등으로 집계됐다.
지난주와 비교해 한국당 지지율이 2%포인트 상승하고, 정의당 지지율은 1% 포인트 하락했다.
한편 앞으로 1년간 한국 경기 전망을 물은 결과 응답자의 절반이 넘는 51%가 `나빠질 것`이라고 답했다.
`좋아질 것`이란 응답은 14%에 불과했고 30%는 `비슷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살림살이에 대해서는 15%만이 `좋아질 것`이라고 했고 32%가 `나빠질 것`, 50%는 `비슷할 것`이라 예측했다.
자세한 조사 개요와 결과는 한국갤럽 홈페이지나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TV  디지털뉴스부  이영호  기자

 hoya@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