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척 산사태, 주택 벽 무너져 잠자던 70대 사망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9-10-03 10:01  

삼척 산사태, 주택 벽 무너져 잠자던 70대 사망


제18호 태풍 `미탁`의 영향으로 400㎜가 넘는 폭우가 쏟아진 강원 삼척에서 산사태가 발생해 70대 노인 1명이 숨졌다.
삼척경찰서에 따르면 3일 오전 1시 1분께 삼척시 오분동 인근에서 산사태가 나 김모(77·여)씨의 집을 덮쳤다.
산사태로 김씨의 집 벽이 무너지면서 안방에서 잠을 자던 김씨가 장롱에 깔렸다.
사고 직후 119구조대가 출동해 김씨를 구조해 인근 병원으로 옮겼으나 숨졌다.
태풍경보가 내려진 삼척 궁촌에는 지난 2일부터 이날 오전 6시까지 463.5㎜의 기록적 폭우가 쏟아졌다.
산사태 외에도 삼척 일대 주택 40여채가 침수됐고, 도계읍 상덕리와 오분동 등 749가구에서 정전이 발생했으며, 원덕읍 임원항 인근 하천물이 불어나 임원 2교 인근 둔치가 침수되는 등 피해가 속출했다.
삼석 산사태 (사진=연합뉴스)

한국경제TV  디지털전략부  김현경  기자

 khkkim@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