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국내 건조기 시장 1위…"위생적 열교환기 호평"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9-10-06 11:00  

삼성전자, 국내 건조기 시장 1위…"위생적 열교환기 호평"



삼성전자가 지난 7월부터 점유율 50%를 넘어서며 국내 건조기 시장에서 1위 자리를 지키고 있다.

업계 최초로 선보인 16kg 대용량 건조기 `그랑데`가 높은 판매량을 기록했다고 삼성전자는 설명했다.

삼성 건조기 그랑데는 건조통 뒷면에 360개의 `에어홀`이 있어 많은 양의 빨래를 고르고 빠르게 말려준다.

건조통 내부 온도가 60도를 넘지 않아 자연 바람에 말린 것처럼 옷감 손상을 최소화 한다.

또 소비자가 필요할 때 열교환기를 청소할 수 있는 구조로 설계돼 위생과 편의성을 모두 고려했다.

특히 올인원 필터가 건조 중 발생하는 먼지를 걸러내 1년에 3~4회만 열교환기를 청소하면 된다.

삼성 건조기 그랑데는 `에어살균+(플러스)` 기능으로 생활 속 유해 세균을 99.9%, 집먼지 진드기는 100% 제거한다.

자작나무, 돼지풀 꽃, 일본 삼나무 등 꽃가루 4종도 95% 이상 없애는 것이 특징이다.

한편 삼성 건조기는 미국 시장에서도 1위를 유지하고 있다.

시장조사업체 JD파워가 실시한 `2019 생활가전 소비자 만족도 평가`에서도 총점 880점(1000점 만점)을 받아 1위를 기록했다.

독일 제품 평가 전문 매체인 ETM에서는 94.4점(100점 만점)으로 건조기 부문 1위에 올랐다.

이달래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향후에도 최신 기술과 국내 소비자의 라이프스타일을 접목시킨 제품을 지속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