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인 순매수 10개 중 8개↑…`개미`는 모두 하락 [표 포함]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9-12-31 08:23   수정 2019-12-31 08:43

외국인 순매수 10개 중 8개↑…`개미`는 모두 하락 [표 포함]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올 한해 유가증권시장에서 외국인 투자자 순매수 상위 10개 종목 가운데 8개 종목이 플러스(+) 수익률을 기록했다.

연초부터 올해 폐장일인 지난 30일까지 외국인이 가장 많이 사들인 종목은 삼성전자였다.

지난 30일 삼성전자는 연초 3만8천700원 대비 44.19% 오른 5만5천8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수익률이 가장 높았던 종목은 SK하이닉스(55.54%)로 외국인이 두 번째로 많이 순매수한 종목이었다.

특히 하반기 반도체 업종의 실적 개선 기대감이 커가면서 외국인은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를 집중적으로 사들였다.

카카오(49.03%)와 삼성전기(20.77%)도 외국인에게 큰 수익을 안겼다.


[표] 외국인 순매수·순매도 상위 코스피 종목 (단위 : 백만원, %)






기관 투자자도 나름 합격점을 받았다.

기관이 가장 많이 순매수한 10개 종목 가운데 7개 종목이 연초보다 주가가 올랐다.

외국인과 마찬가지로 기관이 가장 많이 사들인 종목도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였다.

네이버(52.87%)와 카카오도 각각 기관 순매수 상위 종목 5위와 10위에 올랐다.

반면 `개미 투자자`의 성적표는 초라했다.

지난 1년간 개인이 순매수한 상위 10개 종목을 살펴보면, 1년 전보다 주가가 상승한 종목은 단 한 종목도 없었다.

순매수 상위 10위권 모든 종목의 주가가 일제히 하락해 투자자들에게 손실을 안겼다.

개인이 가장 많이 사들인 종목인 KT&G와 SK텔레콤의 주가는 1년 전과 비교하면 각각 7.59%, 11.69% 하락했다.

개인 순매수 상위 종목 중 주가 하락 폭이 컸던 종목은 롯데쇼핑(-35.78%)과 이마트(-30.14%)였다.

한편 개인이 가장 많이 팔아치운 종목 1∼3위에는 삼성전자, SK하이닉스, 카카오가 올랐다.

야속하게도 이들 종목은 올 한해 코스피 상승률(7.7%)을 훨씬 웃도는 수익률을 냈다.



[표] 개인 순매수·순매도 상위 코스피 종목 (단위 : 백만원, %)




(자료사진=연합뉴스)

한국경제TV  디지털뉴스부  이영호  기자

 hoya@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