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부의 세계` 살해범 몰린 박해준…김희애 선택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5-02 17:47  

`부부의 세계` 살해범 몰린 박해준…김희애 선택은?


`부부의 세계`가 다시 한번 거세게 요동친다.
2일 JTBC 금토드라마 `부부의 세계` 12회 방송을 앞두고 충격적 현실을 마주한 지선우(김희애 분)와 이태오(박해준 분), 민현서(심은우 분)의 엇갈린 표정이 포착된 스틸이 공개됐다.
위기를 맞은 이태오와 그에 따른 지선우의 선택에 이목이 쏠리고 있는 상황. 앞선 기자간담회에서 김희애와 박해준이 입을 모아 감정 변화의 절정을 맞는 12회를 베스트로 뽑은 만큼 기대감을 더욱 고조시킨다.
끝까지 민현서에게 집착했던 박인규(이학주 분)가 고산역에서 추락 사고로 사망하면서 고산에 파란을 몰고 왔다. 지선우는 그날 민현서를 배웅했고, 박인규가 마지막으로 통화한 이태오는 “죽이겠다”는 분노로 고산역을 찾았던 정황이 드러났다.
민현서와 실랑이를 벌이던 중 이태오가 떨어뜨린 결혼반지는 이태오의 행적을 밝힐 결정적인 증거가 될 터였다. 민현서는 지선우에게 반지를 맡겼다. 그러나 떠도는 헛소문만으로도 아들 이준영(전진서 분)이 고통을 받는 상황에서 살인자의 아들을 만들 수 없었다. 지선우는 자신도 의심받는 상황에서 진실을 은폐하고 있는 여병규(이경영 분)를 만났지만, 민현서가 이태오를 신고하면서 계획은 틀어졌다.
경찰의 소환 요청을 받은 이태오. 그는 이 위기에서 벗어날 수 있을까. 모두가 그에게서 등을 돌리고 있는 가운데, 지선우가 어떤 선택을 하게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공개된 사진 속 결정적인 터닝 포인트 앞에 선 지선우와 이태오, 민현서의 표정에서 수많은 감정이 스친다. 위태로이 버티고 서 있는 지선우가 마주한 진실과 선택은 무엇일까.
아들 이준영을 지켜야 하는 지선우, 민현서로부터 이태오를 도려낼 ‘키’를 받았음에도 그의 혼란과 고뇌는 더 깊어진 듯 보인다. 벼랑 끝에 몰린 이태오는 전화를 하며 충격을 받은 얼굴이다. 지선우를 배신하고 새로 쌓아 올린 세계는 완벽하다고 믿었던 이태오지만, 드러난 현실은 초라하고 비참할 뿐이었다.
경찰서 블라인드 너머로 모든 상황을 지켜보는 민현서의 눈빛은 심상치 않은 파장을 예고한다. 용의자로 이태오를 지목한 민현서, 그의 행보도 궁금증을 자아낸다.
`부부의 세계` 제작진은 "박인규 죽음의 진실이 오늘 12회 방송에서 밝혀진다. 지선우와 이태오에게 결정적 터닝포인트 찾아올 것"이라며 "그동안 쌓이고 변화해온 감정들이 응축되어 커다란 변화의 순간을 맞는다. 커다란 변곡점이 될 회차이니 놓치지 말고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부부의 세계` 12회는 2일 오후 10시50분 방송된다.
(사진=JTBC스튜디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