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뷔 D-1’ 나띠, 당찬 19세로 돌아와 가요계 출사표…데뷔 기대 포인트 셋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5-06 10:55  

‘데뷔 D-1’ 나띠, 당찬 19세로 돌아와 가요계 출사표…데뷔 기대 포인트 셋




나띠(NATTY)가 오는 7일 오후 6시 전 음원사이트를 통해 데뷔 싱글 ‘나인틴(NINETEEN)’을 발표하고 전격 데뷔한다.

팬들의 오랜 기다림 끝에 드디어 가요계 출사표를 던지고 여자 솔로 대열에 합류한 나띠의 데뷔 기대 포인트를 짚어봤다.

# 한층 성장한 비주얼

나띠는 지난 2015년 14살의 나이로 다수의 오디션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대중에 처음 얼굴을 알렸다. 당시 앳된 외모로 팬들을 심쿵하게 만든 나띠는 한층 성장한 실력은 물론 성숙한 외모로 돌아와 또 한 번 대중을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풋풋하고 발랄하기만 했던 연습생에서 이제는 눈을 뗄 수 없는 퍼포먼스와 함께 실력파 아티스트의 모습을 예고하고 있는 나띠의 첫 시작에 기대가 모인다.

# 준비된 차세대 솔로 아티스트

나띠의 변화는 비주얼뿐만이 아니다. 어린 나이임에도 불구하고 탄탄한 기본기로 가능성을 인정받은 나띠는 데뷔를 기다리는 동안 자신의 장점을 내세우며 직접 창작하는 아티스트로 성장했다.

최근 ‘세뇨리따(Senorita)’ 창작 안무 영상을 깜짝 공개한 나띠는 화려하면서도 고운 춤 선으로 글로벌 팬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단순 움직임이 아닌 곡의 리듬과 흐름, 장르를 완벽히 이해한 나띠는 이를 통해 자신의 잠재력과 가능성을 스스로 입증하는 계기가 됐으며, 가요계 계보를 이을 차세대 여자 솔로 가수 대열에 당당히 합류했다.

# “이제는 19살 나띠입니다”

과거 수많은 좌절과 실패를 겪고 더 단단해진 나띠는 현재 ‘데뷔’라는 문턱만을 남기고 있다. 꿈을 이루기 위한 과정 속에서 포기의 순간도 찾아왔지만 나띠를 버티게 한 건 바로 자기 자신이었다.

나띠가 처음 선보이는 데뷔 싱글 ‘나인틴’은 꿈을 이뤄가는 과정 속 힘들고 괴로웠던 자신을 찾아가, 위로하고 다독이며 한 걸음 더 나아가는 ‘극복’의 모습을 담았다.

쉼 없이 달려온 자기 자신을 다독여주고 사랑을 주며 꿈을 향해 한 걸음 더 전진하는 나띠에게 응원과 박수를 쳐줄 때다.

한편 나띠는 오는 7일 데뷔 싱글 ‘나인틴’을 발매하고, M2에서 데뷔 쇼케이스를 진행한다. 또한 8일 KBS2 ‘뮤직뱅크’를 시작으로 각종 음악 방송에 출연해 데뷔 무대를 꾸민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