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계인, 사기결혼 충격고백…"아내에게 남편이 있더라"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5-07 00:53  

배우 이계인, 사기결혼 충격고백…"아내에게 남편이 있더라"


`인생다큐 마이웨이`에서 배우 이계인이 과거 사기 결혼을 당했던 아픔을 회상했다.
6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에서는 1972년 MBC 5기 공채 탤런트로 데뷔해 국민 배우로 거듭난 이계인의 굴곡진 인생 스토리가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이계인은 과거 사기 결혼의 충격을 언급했다. 그는 "드라마에서나 있을 수 있는 일이 내게 현실로 벌어진 거다. 꿈꾸는 것 같았다. 40살 넘어 결혼했는데, 아내에게 남편이 있더라"라고 밝혔다.
이어 "1992년 어머니가 돌아가시고 공황 상태였을 때, 내가 잘 다니던 카페에 그 여인(전 부인)이 나타났다. 10년을 봐왔던 여인이었다. 그게 결혼의 시발점이 된 거다. 정말 드라마 같은 일이다. 드라마로 따지면 연출이다. 마음 힘들 때 다가와 화려하게 결혼식을 했는데, (전 부인이) 있어서는 안 될 그런 행동을 했다"라고 말했다.
이계인은 "나는 지금도 이해가 안 간다. 도대체 왜 그랬을까. 남편이 있고 그렇게 살면서 나한테 왜 결혼을 하자고 했을까"라고 얘기했다.
사기 결혼을 당하며 혼인 신고도 못하고 이계인의 신혼생활은 몇 달 만에 끝났다. 그는 믿었던 아내에 배신 당한 당시 술로 밤을 지새웠다.
이어 이계인은 절친 고두심의 위로에 힘입어 다시 일어설 수 있었다고 고백했다. 그는 "아무 일도 없는 것처럼 지냈는데, 같은 아파트에 사니까 고두심에게 들켰었다. 그때 고두심이 `빨리 탈출해서 다시 살 생각을 해야지, 이게 뭐냐` 그랬었다. 그때는 진짜 `누님` 그럴뻔했다. 생각해보니 고두심 말이 맞더라. 그래서 일어난 거다"라고 전했다.
이어 "`다 지나간 일이다. 어떡하냐. 다 잊고 살자`라는 결론을 내주더라"라고 덧붙였다.

한국경제TV  디지털뉴스부  김주리  기자

 yuffie5@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