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로페이, 도입 1년5개월만에 가맹점 50만개 돌파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5-11 12:01   수정 2020-05-11 17:35

제로페이, 도입 1년5개월만에 가맹점 50만개 돌파

4월 일평균 결제액 40배 증가


스마트폰 앱으로 가맹점의 QR코드를 촬영해 결제하는 비접촉 결제 수단인 `제로페이`가 도입 1년 5개월만에 가맹점 50만개를 돌파했다.

코로나19 여파로 언택트 소비에 대한 관심이 늘고 제로페이를 활용한 지역사랑상품권 발행이 확대되면서 제로페이가 활성화되고 있다는 분석이다.

중소벤처기업부는 소상공인 결제수수료 절감을 위해 지난해 1월 본격적으로 서비스를 개시한 제로페이가 2년차를 맞이해 가맹점 신청과 결제가 대폭 증가하면서 안정적으로 정착하고 있다고 11일 밝혔다.

올해 가맹점 신청 건수는 1월에 8,500건, 2월에 8,900건이었으나, 3월에 8만5천건에 이어 4월 5만천건이 신청 접수되는 등 최근 2개월간 14만4천건(주당 1만8천건)으로 늘어나면서 이달 8일 기준 가맹점 50만개를 돌파했다.

제로페이 결제액 또한 지난 한해 동안 767억원에 그쳤지만 올해 4월 한 달 동안에만 1천억원이 넘게 결제돼 4월의 일평균 결제액은 34억1천만원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해 4월(8,500만원) 보다 40배 넘게 증가한 수치다.

제로페이의 인기는 모바일상품권에서도 나타나고 있다. 온누리상품권 뿐만 아니라 지난해 8월 경상남도를 시작으로 현재 41개 지자체가 지역사랑상품권을 제로페이로 발행하고 있다.

모바일 온누리상품권과 지역사랑상품권은 5~15% 할인해 판매하고 있으며, 모바일 상품권으로 결제하는 경우 모든 가맹점에서 결제수수료가 발생하지 않아 소비자와 가맹점 모두에게 혜택이 발생한다.

중기부 관계자는 “많은 소상공인들이 제로페이 가입을 통해 저렴한 결제수수료 혜택을 받을 수 있기를 희망한다”라며 “앞으로 결제 편의 개선과 결제 기능 다양화 등을 통해 제로페이가 더욱 활성화 되도록 지원 하겠다”고 말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