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X슈가 ‘에잇’, 케이팝 레이더 주간 유튜브 조회수 차트 1위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5-12 08:34  

아이유X슈가 ‘에잇’, 케이팝 레이더 주간 유튜브 조회수 차트 1위




가수 아이유가 신곡 뮤직비디오로 자체 최고 기록을 세우며 케이팝 레이더 주간 차트 1위에 올랐다.

아이유의 ‘에잇(Prod.&Feat. SUGA of BTS)’ 뮤직비디오는 지난 3일부터 9일까지 집계한 2020년 19주차 주간 케이팝 레이더 주간 유튜브 조회수 차트에서 약 2,772만 뷰를 기록하며 1위에 올랐다.

특히 아이유의 ‘에잇(Prod.&Feat. SUGA of BTS)’ 뮤직비디오는 발매 후 11시간이 채 되기도 전에 1000만 뷰를 돌파하며 자체 최단 기록을 경신했다. 이는 전작 ‘블루밍(Blueming)’ 뮤직비디오가 1000만 뷰 달성까지 168시간이 소요된 것을 감안하면, 전작 대비 약 15.3배 빠른 속도다.

케이팝 레이더 측은 “단 6개월 사이에 아이유의 조회수 기록이 폭발적으로 증가할 수 있었던 것은 아이유와 방탄소년단, 국내 최정상의 만남이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 팬들의 기대 역시 한곳에 모았기 때문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케이팝 레이더가 분석한 유튜브 통계 데이터에 따르면, 지난 1년간 아이유에게 발생한 조회수의 비중은 해외 약 63%, 국내 약 27%로 타 아티스트에 비해 비교적 국내 조회수 비중이 높은 편이었다. 그러나 ‘에잇(Prod.&Feat. SUGA of BTS)’ 뮤직비디오가 공개된 지난 7일 동안의 조회수에서는 해외 비중이 81%로 크게 늘어난 것을 확인할 수 있다.

이에 케이팝 레이더 측은 “슈가의 참여로 방탄소년단의 해외 인기가 뮤직비디오 조회수에 투영되었다고 할 수 있으며, 이번 콜라보가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큰 영향력을 과시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뿐만 아니라 이번 19주차 주간 케이팝 레이더에서는 아스트로의 ‘널 찾아가(Knock)’가 약 752만 뷰를 기록하며 5위로 새롭게 진입했으며, 3위를 차지한 싸이의 ‘강남스타일’ 뮤직비디오는 이번 주 동안 939만 뷰를 추가하며 누적 36억 뷰를 돌파했다.

그 외 공원소녀의 ‘바주카!(BAZOOKA!)’(1,054만 뷰), 블랙핑크의 ‘킬 디스 러브(Kill This Love)’(776만 뷰), NCT DREAM의 `라이딩(Ridin’)’(746만 뷰), 방탄소년단의 ‘작은 것들을 위한 시(Boy With Luv)’(693만 뷰), 블랙핑크의 ‘뚜두뚜두(DDU-DU DDU-DU)’(666만 뷰), 있지의 ‘워너비(WANNABE)’(643만 뷰), 방탄소년단의 ‘DNA’(534만 뷰) 등이 주간 케이팝 레이더 TOP10에 이름을 올렸다.

한편 케이팝 레이더는 스페이스오디티가 설립한 팬덤 연구소 블립의 첫 번째 프로젝트로, SNS 시대에 맞게 아티스트의 팬덤 규모와 변화량을 한눈에 볼 수 있는 팬덤 데이터 관측기다. 지난 일주일 동안 전 세계에서 시청한 유튜브 조회수를 토대로 매주 주간 차트를 공개하고 있으며, 집계 데이터를 통해 ‘2019 K-POP 세계지도’를 공개하여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케이팝 레이더 사이트를 통해 10위 밖의 전체 순위를 확인할 수 있으며, 그 외에도 인스타그램, 트위터, 페이스북, 팬카페 등의 팔로워 차트도 확인 가능하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