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 "선도형 경제로"…'속도·과감·치밀' 주문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5-12 17:57   수정 2020-05-12 17:29

文 "선도형 경제로"…'속도·과감·치밀' 주문

    -국무회의 주재 "머뭇거릴 여유 없어"


    <앵커> 문재인 대통령이 코로나 위기를 기회로 바꿔 방역과 경제에서 세계를 선도하겠다는 의지를 다시 한번 다졌습니다.

    '한국판뉴딜' 등 향후 국정과제의 윤곽을 구체화하면서 빠르고 과감하며 치밀한 대응 자세를 주문했습니다.

    정원우 기자입니다.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속도를 강조하면서 질병관리본부의 질병관리청 승격을 21대 국회의 최우선 과제로 추진해달라고 했습니다.

    또 3차 추경도 곧바로 추진해달라며 발빠른 대응을 재차 주문했습니다.

    <인터뷰> 문재인 대통령 - 12일 국무회의

    “현실화된 고용 충격을 줄이고, 위축된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속도를 내야 합니다. 내수를 살리고 투자를 활성화하며 제조업과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는 대책도 시간표를 앞당겨 조기에 실행해 주기 바랍니다.”

    ‘한국판 뉴딜’에 대해서는 기존에 해오던 사업을 재포장하는 차원이 아니라는 점을 분명히 했습니다.

    과거 IT 인프라 투자로 IMF 외환위기를 돌파했던 경험을 예로 들며 디지털 강국을 위한 규제 혁파 등에 적극적으로 나서달라고 했습니다.

    <인터뷰> 문재인 대통령 - 12일 국무회의

    “선도형 경제로 가는데 장애가 되는 요인을 과감히 걷어내야 합니다. 창의적 사고와 끊임없는 도전이 우리 경제의 역동성이 될 수 있도록 규제 혁파 등 제도적 환경 마련에 적극적으로 나서주기 바랍니다.”

    문 대통령은 전국민 고용보험에 대해서는 반드시 필요한 일이라고 하면서도 사회적 합의와 재원 대책 등의 섬세하고 치밀한 준비를 당부했습니다.

    이날 문 대통령의 메시지는 그동안 비상경제회의와 취임 3주년 연설 등을 통해 제시한 국정과제들의 윤곽을 구체화하는 차원이었습니다.

    청와대 관계자는 “정부 모든 부처가 경제 위기 극복에 역량을 더욱 집중하도록 당부한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한국경제TV 정원우입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