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시청각 장애인용 TV 보급 사업` 공급자로 선정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5-13 09:12  

삼성, `시청각 장애인용 TV 보급 사업` 공급자로 선정



삼성전자가 방송통신위원회의 `2020년 시청각 장애인용 TV 보급 사업` 공급자로 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방송통신위원회는 저소득층 시청각 장애인의 방송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시청각 장애인용 TV를 무료로 보급하는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시청자미디어재단이 소득 수준과 장애 정도 등을 고려해 우선 보급 대상자를 선정하면 삼성전자가 시청각 장애인용 TV 1만 5,000대를 올해 말까지 공급한다.

이번에 선정된 TV는 40형 Full HD 스마트 TV다.

우선 `스마트 돋보기` 기능이 있어 모바일 기기의 카메라를 TV에 미러링으로 연동하면 작은 글씨나 이미지를 대화면에서 크게 볼 수 있다. 또 `포커스 확대 기능`으로 TV 조작과 관련된 채널, 볼륨, 메뉴 등 특정 글자의 크기를 확대할 수 있다. 자막 분리, 자막 크기ㆍ위치ㆍ색상 변경 등의 기능을 전용 리모컨에 있는 핫키를 이용해 사용자의 기호에 맞도록 손쉽게 설정이 가능하다.

음성 안내 기능도 강화됐다. 음성만으로 시청 중인 방송의 주요 정보를 들을 수 있고, 리모컨과 접근성 기능 사용법을 음성으로 안내받을 수 있다. 음성 속도와 음조도 사용자의 상황에 맞게 조절할 수 있다.

이 제품에는 점자 버튼이 적용된 전용 리모컨도 함께 제공된다. 건전지 교체 시기가 되면 TV 화면에 알림이 뜨며 음성과 리모컨의 LED 불빛으로 알려준다. 청각 장애인을 위해 방송의 수어(手語) 화면을 자동으로 찾아서 확대하고, 수어 화면에 맞춰 자막 위치를 자유롭게 이동하는 기능도 제공된다.

삼성전자는 점자로 제작된 사용 설명서와 기능 설명 동영상을 제공해 시청각 장애인들이 새로운 TV를 사용하는데 어려움이 없도록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천강욱 부사장은 "시청각 장애인들이 겪을 수 있는 정보의 격차를 줄이기 위해 그간 접근성 기능 개발에 많은 노력을 기울여 왔다"며 "삼성전자의 기술력이 의미 있는 사업에 활용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다양한 접근성 기능 개발을 위해 북미, 구주, 한국 등에서 장애인 단체와 개별 소비자들의 의견을 적극 청취해 왔으며, 삼성 TV는 접근성 부문에서 CES 혁신상과 영국 왕립 시각장애인 협회(RNIB)의 사회공헌상(Inclusive Society Award) 등을 수상한 바 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