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 QM3 완전변경 소형 SUV `캡처` 출시…2,413만원부터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5-13 09:07  

르노, QM3 완전변경 소형 SUV `캡처` 출시…2,413만원부터



르노의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SUV) 캡처가 13일 국내 출시된다.
캡처는 QM3의 2세대 완전변경 모델로, 르노 브랜드의 상징 `로장주(마름모)`를 달고 이름도 바꿔서 나왔다. 로장주를 단 두번째 승용 모델이기도 하다.
프랑스에서 개발, 스페인에서 생산됐다.
캡처는 2013년 유럽에 첫선을 보인 뒤 70여개국에서 150만대 이상 팔렸고 2014∼2019년에는 유럽 콤팩스 SUV 시장에서 1위를 지켰다.
길이가 4천230㎜, 폭 1천800mm, 높이 1천580mm이고 뒷좌석 무릎 공간이 221㎜다. 이전보다 길이와 폭이 조금 커졌지만 르노삼성차 XM3와 비교하면 길이가 조금 짧다.

센터 콘솔이 공중에 떠 있는 듯한 `플라잉 콘솔`이 실내 디자인에서 가장 두드러진다.
3가지 운전 방식에 맞춰서 8가지 색상 앰비언트 조명 등으로 실내 분위기를 바꿀 수 있다.
특히 `에디션 파리 트림(등급)` 실내는 퀼팅 가죽에 갈색 실땀으로 장식한 시트와 고급 가죽 마감 등이 체급보다 고급스러운 느낌을 준다.
카메라 4개로 구현하는 어라운드 뷰 모니터 시스템이 기본 적용됐고 360도 주차 보조 시스템, 후방 교차 충돌 경보 시스템, 주차 조향 보조 시스템 등도 있다.
긴급제동 보조 시스템(AEBS, 차량/보행자/자전거탑승자 감지), 차간거리 경보 시스템 등 주행안전기능도 기본으로 들어갔다.
앞뒤로 16㎝가 조절되는 리어 슬라이딩 벤치 등을 활용하면 트렁크 공간을 최대 536ℓ 확보할 수 있다.
엔진은 TCe 260 가솔린 엔진과 1.5 dCi 디젤 엔진이 있다. 모두 독일 게트락(GETRAG)사의 7단 습식 듀얼클러치 변속기가 적용됐다.
르노그룹과 다임러가 공동개발한 TCe 260은 4기통 1천332CC 배기량에 터보차저가 적용된 르노그룹의 최신 가솔린 엔진이다.
복합 연비는 가솔린 엔진 13.5㎞/ℓ, 디젤 엔진 17.7㎞/ℓ이다.
르노삼성차와 동일하게 전국 460여곳의 정비 네트워크를 이용할 수 있다.
가격(부가세 포함, 개별소비세 1.5% 인하 기준)은 1.5 dCi 디젤 모델 ▲젠 2천413만원 ▲인텐스 2천662만원, TCe 260 가솔린 모델 ▲인텐스 2천465만원 ▲에디션 파리 2천748만원이다.


한국경제TV  디지털뉴스부  이영호  기자

 hoya@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