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넥신 면역항암제 하이루킨-7, 교모세포종 중국 임상2상 승인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5-22 10:53  

제넥신 면역항암제 하이루킨-7, 교모세포종 중국 임상2상 승인


㈜제넥신은 혁신 면역항암제로 개발중인 하이루킨-7(GX-I7)이 교모세포종 적응증으로 중국 식약처(NMPA)로부터 임상2상 승인을 획득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중국 임상2상시험은 제넥신으로부터 하이루킨-7의 중국 권리를 취득한 미국 나스닥상장사인 아이맵(I-Mab, NASDAQ: IMAB)과 공동연구로 진행될 예정이다.

아이맵은 지난 2017년 12월에 T 세포 증식에 필수불가결한 인터루킨-7을 제넥신 원천기반 기술인 hyFcTM에융합한, 지속형 T 세포 증강제인 하이루킨-7의 면역항암제로서의 가치에 주목해 총 5억 4,800만 달러를 지불하는 기술이전 계약을 체결하고 중국에서 말기 고형암 환자를 대상으로 임상을 진행하고 있다.

교모세포종(GBM)은 성장속도 및 전이속도가 빠른 악성 뇌종양으로 치료가 매우 어렵고 타 암과 비교시 생존율도 현저히 낮은 암이다.

특히 표준치료요법으로 수술에 이어 화학방사선치료가 진행되는데, 대부분의 교모세포종 환자들은 항암치료 중 T 세포 결핍증에 빠지게 되며, 이러한 T 세포결핍 환자들은 치료 후 생존 기간이 정상 수치의 T 세포를 유지하는 환자들보다 상당히 짧다.

하이루킨-7은 뇌종양 환자에서 T 세포 수치를 정상화시킴으로서, 보조 항암화학요법제와의 병용시 강력한 치료 시너지를 발휘하여, 치료가 어려운 교모세포종 환자들의 생존기간을 늘릴 수 있게 하는 혁신적인 대안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성영철 제넥신 회장은 "교모세포종은 악성 뇌종양인 동시에 희귀암인데 중국은 신규 교모세포종 환자 수가 월등히 많아, 빠른 환자 모집을 통해 하이루킨-7의 병용치료효능을 신속히 검증할 수 있을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