빗썸, 가상자산 특화 자금세탁방지·이상거래탐지 솔루션 개발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6-01 10:26  

빗썸, 가상자산 특화 자금세탁방지·이상거래탐지 솔루션 개발

(▲ 한성희 빗썸코리아 사업관리실장(왼쪽)과 박만성 옥타솔루션 대표(오른쪽)가 지난달 28일 서울 강남구 빗썸코리아 본사에서 AML·FDS솔루션 공동개발 업무협약을 맺고 악수를 하고 있다.)
(▲ 한성희 빗썸코리아 사업관리실장(왼쪽)과 박만성 옥타솔루션 대표(오른쪽)가 지난달 28일 서울 강남구 빗썸코리아 본사에서 AML·FDS솔루션 공동개발 업무협약을 맺고 악수를 하고 있다.)
가상자산 거래소 빗썸이 가상자산 업계에 최적화된 자금세탁방지(AML, Anti Money Laundering)·이상거래탐지(FDS, Fraud Detection System) 솔루션을 개발한다.
빗썸은 금융준법전문기업 옥타솔루션과 업무협약을 맺고 가상자산 사업자에 특화된 AML·FDS솔루션을 공동 개발한다고 밝혔다.
양사는 올해 3분기 이내 솔루션 구축을 목표로 하고 있다.
빗썸은 지난 6년 간 거래소 운영 경험을 통해 다양하고 방대한 거래 데이터를 보유하고 체계적인 모니터링 노하우를 갖추고 있다.
또한 업계 최초로 자금세탁방지센터를 설립하고 자체 FDS를 구축해 관련 시스템을 지속적으로 고도화하고 있다.
솔루션은 고객확인(KYC)과 와치리스트필터링(WLF), 거래모니터링시스템(TMS), FDS 등 기능을 구현한다.
옥타솔루션은 은행, 보험 등 금융사에 AML 솔루션 등을 공급하고 있고, 한국블록체인협회 `특금법(특정 금융거래 정보의 보고 및 이용에 관한 법률) 입법건의 TF` 자문의원으로 활동하는 등 가상자산 업계에 대한 이해가 높다.
양사는 솔루션 개발이 완료되면 시스템 도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 사업자에게도 솔루션을 제공할 계획이다.
빗썸 관계자는 "가상자산 사업자에 최적화된 FDS와 AML 시스템 구축으로 건전하고 안전한 거래 환경 조성과 함께 고객 자산 보호에도 더욱 만전을 기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업계에 특화된 솔루션이 나오면 운영 경험과 노하우가 부족한 중소 사업자에게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