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악관 뚫릴라…워싱턴DC 야간 통행금지·주방위군 소집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6-01 10:10   수정 2020-06-01 10:18

백악관 뚫릴라…워싱턴DC 야간 통행금지·주방위군 소집

미국 워싱턴 DC, LA 전역 야간 통행금지 확대

백인 경찰의 체포 과정에서 사망한 조지 플로이드 사건으로 유혈 폭력 시위가 거세지자 미국 워싱턴 DC와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LA) 전역으로 야간 통행금지가 확대됐다.
제니스 한 LA 카운티 수퍼바이저는 31일(현지시간)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오후 6시부터 다음 날 오전 6시까지 통행금지령이 내려질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따라 이 지역에 거주하는 1천만명이 통행금지령의 대상이 될 전망이라고 미국 CNN방송이 추산했다.
앞서 통행금지령은 베벌리 힐스, 산타모니카, 웨스트 할리우드 등 LA 인근 지역에만 발령됐었다.


이와 함께 워싱턴 DC에서도 시위대가 백악관 주변에 집결함에 따라 야간 통행금지령을 발령했다고 AFP 통신이 보도했다.
뮤리얼 바우저 시장은 성명에서 "오후 11시부터 월요일 오전 6시까지 통행금지령을 발령한다"며 "시위가 전국적으로 확산함에 따라 경찰 대응을 지원하기 위해 주 방위군을 소집했다"고 밝혔다.
미국 흑인 사망 시위 격화 (사진=연합뉴스)

한국경제TV  디지털전략부  김현경  기자

 khkkim@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