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투씨엠, '똑똑한 도장' 하나로 글로벌 무대 휩쓴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6-10 17:40  

원투씨엠, '똑똑한 도장' 하나로 글로벌 무대 휩쓴다

    스마트 스탬프 각국 '러브콜'
    <앵커>

    O2O 즉, 온라인과 오프라인 결합 서비스 개발 기업인 원투씨엠이 스마트 스탬프를 통해 국내외 거대 기업들과의 협업 행보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에코스 스탬프'로 불리는 스마트폰에 찍는 도장, 얼핏 보면 간단해 보이지만, 이 기술이 국내외 시장의 주목을 받는 이유가 있었습니다.

    보도에 김정필 기자입니다.

    <기자>

    경기도의 한 커피전문점. 주문 고객이 QR코드를 찍자 폰 화면에 쿠폰이 뜹니다.

    잉크 방식이 아닌 스마트 스탬프를 폰 화면에 찍으면 앱 발급 쿠폰을 인식해 구매, 포인트 적립, 이벤트 활용 등 서비스는 물론 보안성마저 더해지며 매장과 고객의 만족도가 높습니다.

    <인터뷰> 허슬기 / 경기도 성남 커피전문점

    “바로 QR코드 찍고 사용하니 고객 반응 좋구요. 추후 고객들에 매장 공지 알리거나 할 때 손쉽게 알릴 수 있어 도움이 됩니다”

    어떻게 보면 '아날로그' 감성의 '도장 찍기'라는 재미요소에 매장관리·마케팅·이벤트 등 적용범위가 넓어 국내외 기업들이 스탬프 연계 협업에 열을 올리는 동력이 되고 있습니다.

    215개의 특허가 녹아 있는 이 작은 스탬프는 특정 정전기 패턴을 터치패널로 인식, 도장을 통해 유입된 정보를 네트워크로 전송하고 클라우드에서 결제·인증 등을 소화하는 허브 역할의 출발점입니다.

    기존에 SNS의 기프티콘·쿠폰을 쓰려면 POS 단말기로 바코드를 인식해야 했지만 스탬프가 리더기·단말기 역할을 하기 때문에 장비, 제반 투자 부담 또한 크게 줄일 수 있습니다.

    <인터뷰> 한정균 / 원투씨엠 대표이사

    “오프라인 현장에 스템프만 비치하고 고객의 스마트폰을 통해 O2O의 비즈니스 트랜즈액션을 수집·처리할 수 있습니다. 투자비에 관련된 부분들 대폭 절감 할 수 있습니다”

    POS와 신용카드 보급률이 낮은 동남아의 러브콜이 이어지는 것도 이 때문.

    초기에 진출한 중국과 대만, 일본을 넘어 이제 미국과 유럽에서도 활용도에 주목하고 있습니다.

    7년간 스탬프 27만개 배포, 자체 채널을 만들기보다는 속도를 선택하며 22개국 128개 현지 파트너사와 손잡고 플랫폼 통합, 협업 개념의 영역 확장 또한 특장점 중 하나입니다.

    언제, 어떤 매장에서, 어디로 이동해 썼는 지, 스탬프를 통해 쌓인 빅데이터를 AI와 접목해 기업 고객관리, 마케팅 인사이트로 제공할 수 있다는 점도 이 '똑똑한 도장'이 주목받는 또 다른 이유입니다.

    <인터뷰> 한정균 / 원투씨엠 대표이사

    “빅데이터 분석해 고객 대상의 광고서비스 마케팅 서비스로 발전하는 부분들, 해당 회사에 마케팅 프로모션 광고사업과 동일한 형태로 비즈니스가 전개됩니다”

    일부 국가에서는 스탬프에 찍히는 데이터가 현지 매장 매출의 신용평가모델로 쓰이는 하나의 지표가 될 수 있는 만큼 핀테크 사업으로 확장을 모색중입니다.

    원투씨엠은 지난해 매출 130억원, 올해 250억원 등 매년 두 배의 성장을 시현하고 있습니다.

    '도장'이라는 직관적인 툴과 플랫폼, 원천기술 통해 각국 기업과 투자자로부터 자금 유치에 성공하며 파급력을 인정받고 있는 원투씨엠은 벨류 향상, 글로벌 비즈니스에 속도를 더하기 위해 기술특례를 통한 증시 입성에 도전합니다.

    한국경제TV 김정필입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