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처신화` 양덕준 아이리버 창업자 별세…향년 69세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6-10 18:52  

`벤처신화` 양덕준 아이리버 창업자 별세…향년 69세


국산 MP3 플레이어의 대표주자였던 아이리버의 레인콤 창업자인 양덕준씨가 지난 9일 숙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69세.
양씨는 국산 MP3 플레이어 대표 업체를 맨손으로 일궈내 벤처업계 `성공신화`로 꼽힌다.
그가 1999년 삼성전자 반도체 부문 임원을 그만두고 직원 7명으로 시작한 레인콤은 2004년 4천500억원대 매출을 올리는 회사로 급성장했다.
2001년 아이리버 첫 제품을 출시한 이후 2002년 아이리버 `프리즘`, `크래프트`, `마스터피스` 등 히트작을 줄줄이 내면서다. 당시 세계 MP3플레이어 시장 점유율은 10%로, 애플에 이어 2위를 차지했다.
기존의 좌우 대칭과 차별화되는 비대칭 구조 등 `독특한` 디자인과 뛰어난 음질, 조작성, 애프터서비스(AS) 등이 아이리버가 젊은 층에 인기를 끈 요인이었다.
그러나 곧이어 애플, 삼성전자, 소니 등 대형업체가 MP3플레이어 시장에 진입하고, 이후에는 음악 재생 기능을 흡수한 스마트폰에 밀리면서 아이리버는 MP3플레이어 브랜드로서 입지를 잃게 됐다.
양씨는 2008년 레인콤 경영 일선에서 물러났고, 이후 전자기기업체 `민트패스`를 창립해 사진과 음악, 영상, 무선네트워크 기능 등을 갖춘 전자복합기기 민트패드 등을 개발해 출시하기도 했다.
아이리버는 이후 2014년 SK텔레콤에 인수됐으며, 2019년 드림어스컴퍼니로 사명을 변경했다.
빈소는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 21호실이며, 발인은 오는 11일 오전 7시이다. 장지는 서울추모공원이다. ☎02-3010-2261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