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찐한친구’, 7월 8일 첫 방송…1차 티저 공개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6-15 09:21  

‘찐한친구’, 7월 8일 첫 방송…1차 티저 공개




티캐스트 E채널의 자체 제작 프로젝트 정점에 선 `찐한친구`가 수요일 밤 예능으로 정규 편성됐다.

`찐한친구`는 7월 8일 첫 회를 시작으로 매주 수요일 오후 8시 30분 E채널에서 방송된다.

하하, 김종민, 양동근, 장동민, 송재희, 최필립 등 베일을 벗은 라인업이 기대를 모으고 있는 `찐한친구`는 찐우정 버라이어티를 표방한다. 여섯 명 모두 1979년생, 42세 동갑내기 절친이자 다양한 분야에서 존재감을 보이고 있는 스타들이라서 더욱 흥미롭다.

이날 공개된 첫번째 티저 영상부터 강렬하다. 멤버들의 화려했던 20, 30대 시절이 비춰지더니 "여긴 다 꼰대야"라는 하하의 하소연으로 시작된다. 그러면서 "김종민은 웃겨! 워낙 XX이니까"라며 절친이라서 가능한 독설이 쏟아진다. 장동민은 "우리 때는, 나 때는 질서가 있었고 이 XX야"라고 버럭하며 `라떼 마니아`를 자처한다.

김종민 역시 "하하가...얼굴은 좀 아닌 것 같다"라고 화답했고, 최필립은 "재희보다는 제가 재미있는 것 같다"고 디스전을 이어갔다. 그러자 송재희로 넘어간 화면은 "깝치는 사람 별로 안 좋아한다"고 말해 부드러운 이미지와 전혀 다른 반전의 모습을 보여줬다.

세월의 흐름 앞에 선 42세 아재들의 현실적인 속마음도 이어졌다. 미혼인 김종민 "장가 가야되는데 언제가지? 겁나서 뛰어들지 못하고 있다"고 결혼에 대한 부담감을 털어놨다. 반대로 세 아이와 강아지 두 마리를 키우는 양동근은 "애들 가방 챙기고, 등하교 시키고, 개똥 치우고, 아기 똥(기저귀) 갈고…"라며 육아에 지친 하루를 나열했다.

"결혼하고 5kg가 쪘다"는 최필립은 "나도 아저씨가 돼 가는구나"라면서, 송재희는 "요즘은 친구들 안 만난다"며 아재화 되는 자신들의 모습을 토로했다.

`찐한친구`는 MBC `무한도전` `라디오스타` `나는 가수다` 등을 연출한 이병혁 PD, 전세계 PD가 티캐스트 이적 후 처음으로 만드는 야심작이다. 강렬한 첫 티저 영상처럼 예측 불가한 여섯 멤버들의 현실 케미가 고스란히 담길 예정이다. 이들의 좌충우돌 찐우정 이야기가 어떻게 그려질지 7월 8일 수요일 오후 8시 30분 베일을 벗는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