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꼰대인턴’, 시청률 상승→수목드라마 1위 수성 ‘순간 최고 8.3%’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6-19 07:53  

‘꼰대인턴’, 시청률 상승→수목드라마 1위 수성 ‘순간 최고 8.3%’




‘꼰대인턴’이 시청률 상승에 힘입어 수목극 왕좌 수성에 성공했다.

19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 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8일 방송된 MBC 수목미니시리즈 ‘꼰대인턴’ 19회와 20회는 각각 수도권 가구 기준 5.8%·6.8%를 기록하며 이전 회보다 시청률이 소폭 오름과 동시에 변함없이 국내 수목드라마 1위를 지켰다.

극 후반부 최종면접에서 이태리(한지은 분)의 발표에 환호하는 사람들과 가열찬(박해진 분)이 이를 보며 `열심히 하지 말지`라며 안타까워하는 장면에서는 순간 시청률이 8.3%까지 치솟기도 했다.

이날 가열찬은 이만식(김응수 분)과 이태리가 부녀 사이라는 것을 알고 경악했다. 이후 팀원들은 두 사람이 뽀뽀했다는 사실을 알게 됐을 뿐만 아니라 가열찬이 이태리에게 고백했다가 차인 사실 역시 알게 되며 가열찬을 당황하게 했다.

한편 가열찬은 자신이 차기 상무이사 후보가 될 예정이라는 사실을 알게 됨과 동시에 구자숙(김선영 분)으로부터 남궁준수(박기웅 분)가 자신을 위기에 빠트리기 위해 면접 당시 최하점을 준 인턴들을 채용했다는 정보를 듣고 혼란에 빠졌다.

이어 구자숙은 가열찬에게 채용비리 건에 관한 기사가 보도될 것이라고 협박했다. 대신 상무이사 자리를 스스로 포기하면 조용히 덮겠다는 조건을 내걸었고, 가열찬은 인턴 3인방에게 상처를 주지 않기 위해 이를 받아들였다.

이후 인턴사원들의 최종면접이 시작됐다. 이만식, 이태리, 주윤수(노종현 분) 모두 열심히 갈고닦은 역량을 유감없이 쏟아부으며 임원진의 감탄을 자아냈다. 그러나 갑자기 형사가 들이닥쳐 인턴들의 채용 비리 혐의를 언급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특히 이를 조용히 덮겠다는 구자숙의 약속을 믿고 있었던 가열찬은 더욱 큰 충격에 빠진 가운데, 이들의 운명은 어떻게 될지궁금증이 모아지고 있다.

한편, 유쾌 상쾌 통쾌한 갑을 체인지 복수극 MBC 수목미니시리즈 ‘꼰대인턴’은 매주 수, 목요일 밤 8시 55분 MBC와 국내 대표 OTT ‘웨이브(wavve)’에서 동시 방송된다. 또, 드라마 방영 동안 주말을 제외한 매일 밤 10시 10분에는 네이버 오디오클립을 통해 박해진과 김응수가 함께 진행하는 ‘꼰대인턴 상담소’를 청취할 수 있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